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문화

[공식] 박나래, 제7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BICF) 개막식 MC 확정

  • 최재경 기자
  • 2019-07-17 06:28:25
  • 문화
코미디언 박나래가 제 7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 개막식 MC로 발벗고 나선다.

[공식] 박나래, 제7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BICF) 개막식 MC 확정
/사진=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조직위원회

오는 8월 23일(금) 저녁 7시에 부산 영화의 전당 야외극장에서 펼쳐질 제 7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이하 ‘부코페’) 개막식에 박나래가 사회자로 나서 유쾌한 축제의 시작을 알린다.

박나래는 ‘나 혼자 산다’, ‘비디오스타’, ‘구해줘 홈즈’ 등 다수의 예능프로그램을 통해 밝은 에너지와 재치있는 입담으로 눈부신 활약을 펼치며 대중의 사랑을 받고 있다. 그런 그녀가 이번 ‘부코페’의 화려한 오픈을 위해 개막식 MC로 발 벗고 나선 것.

박나래는 그동안 ‘부코페’에서 디제잉 쇼, 나래바 공연과 홍보단 등으로 참여, 열혈 활동을 이어왔다. 이번 2019년에는 개막식 MC로 참여해 더 특별한 활약으로 행사를 빛낼 예정이다.

그녀는 “이번 제 7회 ‘부코페’ 개막식 MC에 참여하게 돼서 너무 영광이다. 그동안 ‘부코페’를 참여하면서 페스티벌을 향한 애정이 많이 생겼다. 개막식이 행사의 시작을 알리는 중요한 자리인데 이번에는 직접 진행을 맡게 돼서 책임감을 많이 느끼고 있다”는 말로 애정 가득한 소감을 전했다.

그동안 ‘부코페’ 개막식은 김준현, 김구라, 이경규, 김용만, 컬투, 김대희 등 대표 코미디언들의 진행으로 웃음이 가득한 행사의 시작을 알려왔다. 예능대세 박나래가 직접 나선만큼 이번 ‘부코페’ 개막식을 향한 예비 관객들의 관심이 더욱 뜨거워질 것이 예상된다.

아시아 최초, 최대 규모의 코미디 페스티벌 제 7회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은 오는 8월 23일(금) 저녁 7시 화려한 개막식을 시작으로 9월 1일(일)까지 열흘간 부산 센텀시티 내 공연장 및 부산 주요 외부공연장에서 진행된다.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