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송혜교, 이혼 후 심경 고백 “단지 그럴 운명이거나 그럴 운명이 아니었다”

  • 최주리 기자
  • 2019-07-23 17:57:41
  • TV·방송
배우 송혜교가 홍콩 매체를 통해 이혼 후 심경을 고백했다.

송혜교는 지난 18일 홍콩잡지 ‘태틀러’와 인터뷰에서 “내 뜻대로 되는 일이든 아니든, 그것은 그럴 운명이거나 그럴 운명이 아니기 때문”이라며 “내 삶 속 어떤 일에도 적용되는 사실을 알았다.”고 말했다. 이어 “ 별이 내게 인도해 줬기에 일어나는 것이고 타이밍이 맞았던 것이다. 운명은 큰 노력 없이 오며 그냥 일어나는 것”이라며 심경을 전했다.

송혜교, 이혼 후 심경 고백 “단지 그럴 운명이거나 그럴 운명이 아니었다”
/사진=서울경제스타 DB

송혜교, 이혼 후 심경 고백 “단지 그럴 운명이거나 그럴 운명이 아니었다”
사진=사진=블러썸&UAA

이는 송중기가 송혜교와 이혼조정을 신청한 뒤 진행된 인터뷰다.

향후 계획에 대해서 송혜교는 “올해는 개인적인 시간을 가지려고 한다. 혼자만의 시간이 필요하다”라며 “이런 이벤트(보석 브랜드 행사)를 제외하고는 무리하지 않으려고 한다. 내년에 새로운 프로젝트를 시작하지 않을까 싶다. 확실히 정해진 것은 없다”고 전하기도 했다.

한편, 2017년 10월 결혼식을 올리며 ‘세기의 부부’가 된 송중기과 송혜교는 결혼 1년 9개월 만에 파경을 맞았다. 지난 22일 이혼 조정이 성립돼 결혼 1년 9개월 만에 법적으로 완전히 갈라섰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