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TV·방송
'백종원의 골목식당' 이대 백반집 "백대표 음식은 짜고 달아" 이건 배신?




백종원의 배신감이 시청자들의 분노를 끓어오르게 만들었다.

24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는 재점검 시간으로 포방터 홍탁집과 대전 청년구단, 성내동 분식집의 기습점검이 방송됐다.

기습점검에서 오랜만에 만난 백종원과 사장님들은 반가워하며 회포를 풀거나 요리, 건강 이야기를 나누는 등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문제는 방송 말미 예고편이었다. 이대 백반집이 백종원의 솔루션을 무시하는 것은 물론 거짓말까지 자연스럽게 하며 충격을 안겼다.



화면에 등장한 이대 백반집 사장은 손님으로 방문한 제작진에게 “(솔루션) 새로 받은 거지. 김치찌개하고 닭백숙하고”라는 말을 했다. 의아한 제작진이 “백종원이 해준 거예요?”라고 묻자 남자는 “백대표 음식 많이 안 먹어봤지? 약간 짜고 약간 달고. 알려준 것보다 지금은 더 맛있어졌지”라고 답해 충격을 안겼다.

백종원이 해준 적 없는 추가 솔루션을 받았다고 사칭하고, 음식 자체가 ‘짜다’고 설명하는 등 예상과 다른 반응이 나오자 백종원은 결국 폭발했다. 그는 “팔다리 부러지는 것보다 지금 마음 아픈 게 얼마나 큰지 알아요, 배신당한 게?”라며 크게 화를 냈고, ‘파국으로 치닫는 긴급점검, 그 결과는?’이라는 자막으로 다음주 방송에 대한 관심을 극대화했다.

/김진선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서경스타팀 김진선 기자 sestar@sedaily.com
주요 뉴스
2020.07.08 15:36:29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