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인물·화제

‘기생충’ 베트남서 100만 관객 달성…할리우드 블록버스터급 흥행

베트남서 개봉한 한국 영화 중 처음으로 1개월 이상 상영
이창근 감독 ‘로망’도 개봉 3일 만에 박스오피스 2위

  • 정민수 기자
  • 2019-07-30 09:37:46
  • 인물·화제

기생충, 베트남, 로망, 100만

‘기생충’ 베트남서 100만 관객 달성…할리우드 블록버스터급 흥행
기생충 현지 포스터의 모습/자료=CGV

영화 ‘기생충’이 베트남에서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영화 수준으로 흥행몰이를 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30일 CJ엔터테인먼트 베트남법인에 따르면 지난달 21일 베트남에서 선보인 ‘기생충’은 현지에서 여러 가지 기록을 갈아치우고 있다.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로 출발해 11일 만에 매출 195만 달러(약 23억원)를 돌파했으며 종전 베트남 개봉 한국 영화 최대 흥행작인 ‘부산행’ 매출 186만 달러(약 22억원)를 넘어섰다. 이어 개봉 3주까지 꾸준히 톱5에 들며 흥행 행진을 이어갔고, 관객 100만명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해외 영화가 베트남에서 100만명의 관객을 동원하는 건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영화 정도다. 현지 영화도 100만 관객을 모으기 쉽지 않다. 덕분에 ‘기생충’은 베트남에서 개봉한 한국 영화 가운데 처음으로 1개월 이상 상영하게 됐다. 매출도 300만 달러(약 35억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CJ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최근에도 하루 2,000∼3,000명의 관객이 꾸준히 찾고 있다”며 “상영 기간을 8월 초까지 연장하는 것도 고려 중이다”라고 말했다.

지난 26일 CJ HK 엔터테인먼트가 현지 130개 극장에서 개봉한 이창근 감독의 영화 ‘로망’ 역시 불과 3일 만에 10만 관객을 모으며 디즈니 영화 ‘라이온킹’에 이어 박스오피스 2위를 차지했다. 부부의 ‘동반 치매’를 소재로 한 이 영화는 현지 관객들을 눈물바다로 만들면서 입소문을 타고 인기몰이 중이다.
/정민수 인턴기자 minsoojeong@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