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영화

'아워 바디' 달리는 청춘 '최희서'의 연기 변신에 시선 집중

  • 최재경 기자
  • 2019-08-13 07:11:20
  • 영화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주연배우 최희서가 올해의 배우상을 수상하며 평단과 관객의 큰 호응을 받은 영화 <아워 바디가 남다른 감성이 돋보이는 보도스틸 10종을 최초 공개하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아워 바디' 달리는 청춘 '최희서'의 연기 변신에 시선 집중
/사진=㈜영화사 진진

불확실한 미래에 지친 청춘 자영이 달리는 여자 현주를 우연히 만나 달리기를 시작하면서 세상 밖으로 나오게 되는 이야기를 남다른 감각으로 접근한 영화 <아워 바디>가 예비 관객들의 호기심을 자극하는 보도스틸 10종을 공개해 이목이 집중된다.

영화 <아워 바디>는 <박열>로 각종 신인상을 휩쓴 배우 최희서가 연기 변신과 도전이 돋보이는 주인공 ‘자영’ 역을 맡아 개봉 전부터 화제가 되고 있는 작품이다. “최희서가 보여준 좋은 연기는 오랫동안 잔상을 남겼으며, 인물의 변화를 몸과 마음과 표정 모든 면에서 자연스럽게 보여주었다”라는 찬사와 함께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에서 올해의 배우상을 수상하며 평단과 관객의 큰 호응을 받은 바 있다.

이번에 공개된 보도스틸 10종은 8년간 행정고시를 준비하며 공부와 삶에 모두 지쳐 있던 ‘자영’이 달리기를 통해 삶의 변화를 맞이하는 모습을 담고 있다. 우선, ‘자영’이 환하게 웃는 모습을 담은 스틸은 공부만 하며 자신을 방치하던 그녀가 달리기를 하며 달라진 면이 있음을 짐작하게 하며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어지는 스틸에서는 ‘자영’이 우연히 만나 닮고 싶다고 생각한 여자 ‘현주’의 모습과 러닝 동호회 사람들과 어울리고 가족과 시간을 보내는 ‘자영’의 모습 등이 담겨 있다. 이는 ‘자영’이 ‘현주’와 알게 된 이후 본격적으로 달리기를 시작하면서 세상 밖으로 나와 어떻게 변화하게 될지 보는 이들의 호기심을 유발한다.

한편, 친구 ‘민지’와 만나는 장면이나 ‘자영’이 면접을 보는 장면, ‘자영’과 ‘현주’가 한강 다리 위에서 이야기를 나누는 모습이 담긴 스틸들을 통해서는 이 시대 청춘의 고민과 삶의 무게가 엿보이며 ‘자영’이 달리기를 선택한 것과 어떤 관련이 있을지 궁금하게 만든다. 마지막으로, ‘자영’이 달리는 모습이 담긴 스틸에서 보이는 그녀의 굳은 의지는 청춘의 터닝 포인트 드라마로서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높인다.

배우 최희서의 연기 변신과 도전이 돋보이는 <아워 바디>는 개봉 전부터 국내외에서 화제작으로 떠오르며 9월 개봉으로 관객들과 만날 예정이다.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