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사인히어’AOMG 팬심에서 시작...박재범 “진정성 전달할 수 있을까 고민”

  • 정다훈 기자
  • 2019-08-22 14:07:36
  • TV·방송
차세대 힙합 아티스트를 뽑는 신개념 프로젝트 MBN X AOMG의 신개념 힙합 오디션 ‘사인히어(Signhere)’가 “AOMG 에 대한 팬심에서 시작됐다”고 밝혔다.

22일 서울 중구 그랜드앰배서더 서울 그랜드볼룸홀에서 MBN 새 예능 프로그램 ‘사인히어(Signhere)’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남성현PD와 AOMG 수장인 박재범, 사이먼도미닉, 그레이 코드쿤스트, 우원재가 참석했다.

‘사인히어’AOMG 팬심에서 시작...박재범 “진정성 전달할 수 있을까 고민”
/사진=양문숙 기자

연출을 맡은 남성현 PD는 “AOMG에 대한 팬심에서 사실 시작됐다. 이렇게 매력있는 아티스트들이 어떻게 모였는지 궁금했다”며 프로그램을 기획한 이유에 대해 밝혔다. 그렇게 “AOMG에게 새로운 아티스트를 뽑는 프로그램을 제안했고 AOMG 또한 재미있는 기획이라고 말해와서 함께 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박재범은 “힙합예능 섭외를 많이 받는다. 그런데 나가기 조심스러웠던 부분들이 있었다. ‘사인히어’는 다른 예능과 다를 것 같았다” 며 “우리가 여태까지 해온 커리어와 이름을 걸고 하는 프로그램”이라고 자부심을 보였다.

이어 박재범은 “우리 AOMG가 거의 모든 힙합 예능에서 섭외가 온다. 그런데 힙합 음악 문화가 진정성 있게 방송을 통해 표현할 수 있을까 나가기 조심스러웠다”고 털어놨다. 무엇보다 “‘과연 힙합이나 이 문화를 방송을 통해 진정성 있게 표현할 수 있을까’에 대한 걱정, 힙합과 예능의 밸런스를 맞추는게 쉽지 않다는 점이다”고 전했다.

1회 방송을 모니터링한 박재범은 “좋은 방송을 만들어 주셔서 좋은 것 같고 많은 관심, 사랑 부탁한다”고 만족감을 보였다. 이어 코드쿤스트는 “이 프로그램 논의를 할 때 ‘쇼미더머니’에 출연 하고 있었다. 그때의 아쉬웠던 부분들을 해소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 포인트를 전했다.

‘사인히어’는 무한한 음악적 재능으로 대한민국 힙합씬을 이끌어 갈 차세대 힙합 아티스트를 뽑는 신개념 프로젝트다. AOMG 심사위원들과 50인의 리스너가 함께 해 랩과 보컬 실력은 기본, 프로듀싱과 퍼포먼스 실력까지 고루 갖춘 만능 아티스트를 뽑는 과정을 리얼하게 담아낼 전망이다. 22일 오후 9시30분 첫 방송된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