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황정민·이정재·박정민 주연 캐스팅 확정..촬영 돌입

  • 김주원 기자
  • 2019-09-25 08:55:45
  • 영화
독보적 범죄 액션 드라마의 탄생을 예고하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가 황정민, 이정재, 박정민 주연 캐스팅을 확정 짓고, 9월 23일(월) 전격 촬영에 돌입하며 영화의 시작을 알렸다.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황정민·이정재·박정민 주연 캐스팅 확정..촬영 돌입
사진=CJ엔터테인먼트/(주)하이브미디어코프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마지막 청부살인 미션 때문에 새로운 추격과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한 남자의 사투를 그린 범죄 액션 드라마.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의 세 배우는 전작을 통해 이미 훌륭한 케미스트리를 보여준 바 있다. 황정민과 이정재의 경우 한국형 느와르 영화의 교과서라 불리며 수많은 명장면을 낳았던 <신세계>(2012)에 이어 7년만에 이 작품을 통해 다시 조우한다. 또한 이정재와 박정민 역시 한국형 오컬트 영화의 진화라 평가받는 <사바하>(2019)에서 멋지게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세 명의 배우 모두 이번 작품을 통해 그간 보지 못 했던 색다른 변신을 예고하면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한편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데뷔작 <오피스>(2015)로 칸 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에 초청받아 세계적인 관심을 모았던 홍원찬 감독의 신작이라 더욱 눈길을 끈다. 홍원찬 감독의 탄탄한 각본과 연출에 힘을 실어줄 흥행 제작진들도 대거 가세했다. <기생충> <설국열차> <곡성>의 홍경표 촬영 감독, <택시운전사>, <내부자들>의 조화성 미술감독, <밀정> <완벽한 타인>의 모그 음악감독이 참여한다. <1987> 채경화 의상감독, <더 킹> 손은주 분장감독도 합류했다. 영화는 태국과 대한민국을 오가는 대규모 로케이션 촬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인생을 건 마지막 미션을 수행하는 한 사람, 그리고 이를 쫓는 한 사람, 이를 숙명처럼 도와주게 되는 한 사람이 낯선 해외에서 만나 벌이는 사투를 담은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9월 23일(월) 크랭크인했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