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TV·방송
'살림남2' 연락 두절된 동생 찾아간 김승현 가족, 충격 선언에 다툼까지
연락 두절된 김승현 동생에게 그동안 무슨 일이 있었던 걸까.

사진=KBS 2TV ‘살림남2’




오늘(2일) 방송되는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 (이하 ‘살림남2′)에서는 자신의 진짜 재능을 찾은 김승현 동생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최근 김승현의 부모님은 매일 같이 본가에 오던 동생이 연락도 없고 행방이 묘연해지자 “또 일 저지르는 거 아냐?”라며 걱정 반, 서운함 반의 불길한 예감에 휩싸였다.

동생이 목격된 곳은 각종 고시 수험생들로 북적이는 노량진 학원가로, 그는 길거리 음식으로 끼니를 때우면서 공부에 매진했다.

김승현과 부모님은 동생을 찾아 노량진으로 향했고 그를 만나 취조하듯 다그쳤다.

아무 말 못하고 고개만 숙이고 있던 동생은 이번에야 말로 자신의 진짜 재능을 찾았다면서 새로운 꿈을 피력했지만 아버지는 “세상 물정을 모른다”, “아빠 공장에서 일 배워서 물려 받으라”고 언성을 높였다.



반면 어머니는 오히려 “이건 좋은거야”라면서 동생의 편을 들어 부모님 간의 갈등으로까지 이어졌다.

과연 동생이 노량진에 간 이유는 무엇인지, 또 고깃집 창업에 실패했던 그가 뒤늦게 찾아낸 ’찐’ 재능은 어떤 것일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부추기고 있다.

김승현 동생이 노량진 학원가에서 건져올린 새로운 꿈과 희망은 오늘(2일) 저녁 8시 55분에 방송되는 KBS 2TV ‘살림남2’에서 공개된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서경스타팀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주요 뉴스
2020.06.05 17:08:15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