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TV·방송
'우아한 가(家)' 김윤서, '나의 나라' 특별출연으로 사극 도전
배우 김윤서가 또 다른 연기변신을 예고했다. 10월 4일 첫방송하는 JTBC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에 특별출연하게 된 것.

사진=후너스엔터테인먼트




김윤서는 현재 MBN 수목드라마 ‘우아한 가’에서 열연을 펼치고있다. ‘우아한 가’는 재벌가의 숨은 비밀과 이를 둘러싼 오너리스크 팀의 이야기를 다루는 미스터리 멜로드라마다. 극중 김윤서는 특종을 위해서라면 잠복도 서슴지 않는 뉴스패치 취재 기자 ‘오광미’ 역을 맡아 파격적인 이미지 변신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그간 맡아왔던 배역들이 강렬하고 힘 있는 역할이 많았던 탓에 일상적인 연기에 대한 갈증이 있다고 밝혔던 김윤서는 이번 드라마 ‘우아한 가’를 통해 한풀이를 하는 듯 자연스러운 연기와 폭발적인 애드립으로 대중의 호평을 받고있다.

김윤서가 특별출연하는 드라마 ‘나의 나라’는 고려 말 조선 초를 배경으로 각자의 신념이 말하는 ‘나의 나라’를 두고 서로에게 칼끝을 겨누며 권력과 수호에 관한 욕망을 폭발적으로 그려낸 작품이다.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남자’ ‘그냥 사랑하는 사이’로 섬세하고 세련된 연출을 선보여온 김진원 감독과 ‘마스터-국수의 신’ 채승대 작가가 의기투합해 격변의 시대를 역동적이고 밀도있게 그려낼 예정이다. 여기에 양세종, 우도환, 김설현 등 대세 배우들이 합세해 기대를 더하고 있다.

그간 현대극에서 인상적이고 안정적인 연기를 보여줘왔던 김윤서가 사극 ‘나의 나라’에서는 어떤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신선한 자극을 선물할지 기대된다.



한편, JTBC 새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는 오는 오늘(4일) 밤 10시 5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서경스타팀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주요 뉴스
2020.05.25 21:39:44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