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쌉니다 천리마마트' 이동휘, 목에 칼을 찬 저세상 스틸컷 공개..궁금증 폭발

  • 김주희 기자
  • 2019-10-04 16:32:07
  • TV·방송
천리마마트에선 또 어떤 황당한 일이 벌어질까. ‘쌉니다 천리마마트’가 목에 칼을 찬 이동휘의 저세상 스틸컷을 공개, 또다시 예측 불가 전개를 예고했다.

'쌉니다 천리마마트' 이동휘, 목에 칼을 찬 저세상 스틸컷 공개..궁금증 폭발
사진=tvN

지난 27일 방영된 tvN 불금시리즈 ‘쌉니다 천리마마트’(연출 백승룡, 극본 김솔지, 기획 tvN, 스튜디오N, 제작 tvN, 12부작) 2화에서 마트 문화행사를 기가 막힌 ‘운빨’로 성공시킨 점장 문석구(이동휘). 그런데 오늘(4일) 본방송에 앞서 공개된 스틸컷에서 마치 대역죄인처럼 몸이 포박된 채 목에 칼을 차고 있다. 잔뜩 겁을 먹은 것 같으면서도, 그의 얼굴엔 묘한 비장미까지 깔려있다.

어쩌다 이런 상황에 처했는지 감도 잡히지 않는데, 그를 바라보는 정복동(김병철)이 묘한 웃음을 짓고 있다. 문석구의 운빨에 마트를 망하게 하려는 그의 플랜이 정반대로 흘러간 것에 대한 복수일까. 그를 향해 엄지를 아래로 내리며 ‘처치’하라는 듯한 사인을 주고, 그 옆에서 권영구(박호산)는 잔뜩 인상을 쓰고 이 상황을 관망하고 있다. 문석구의 위기가 어떤 연유로 초래됐는지, 또다시 황당한 전개가 예측되는 바. 금요일 밤의 웃음 폭격에 대한 기대가 솟아오른다.

지난 방송 이후 공개된 영상에서도 어디로 튈지 모르는 전개가 예고됐다. 갑자기 터번을 두르고 알라딘 같은 복장을 한 정복동이 등장한 것. 이것 역시 그의 복수 플랜의 일환일까. 이유가 무엇이든 정복동이 또 다른 아랍 복장을 한 남성을 바라보며 다가가고, “멀쩡하던 놈들도 거기만 가면 이상해져”라는 권영구의 음성이 절묘하게 깔리면서, 오늘(4일) 밤에도 제대로 웃음을 장전하고 시청자를 맞이하는 듯하다.

천리마마트에 초엘리트 첩자로 파견된 조미란(정혜성)의 활약 역시 기대 포인트다. 이미 모든 내막을 눈치 채고 “권영구가 보냈나?”라고 묻는 정복동에게 해맑게 “네”라고 답해버리는 그녀에게도 천리마마트에 꼭 필요한 이상한 기운(?)이 느껴지기 때문. 이 상황을 전혀 모르는 문석구는 “본사에서 마트를 주시하고 있다”며 또 다시 헛다리를 짚고, 최일남(정민성)은 “본사에서 우리 모가지를 칠 것”이라며 두려워하는데. 제작진은 “정복동의 복수 플랜은 멈추지 않는다. 이 가운데 눈치 없는 문석구가 또 어떤 일을 벌일지 기대해 달라”며 “허를 찌르는 웃음이 오늘 방송에서 여러분들을 기다리고 있다”고 전했다.

‘쌉니다 천리마마트’ 제3화, 오늘(4일) 금요일 밤 11시 tvN 방송한다.

/김주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