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밥은 먹고 다니냐' 윤정수, 웃음 빵빵 터지는 특급 게스트로 출연

  • 김주희 기자
  • 2019-11-18 18:28:10
  • TV·방송
윤정수가 특급 게스트로 나선다.

'밥은 먹고 다니냐' 윤정수, 웃음 빵빵 터지는 특급 게스트로 출연
사진=SBS

18일 방송되는 SBS플러스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에서는 보기만 해도 웃음 빵빵 터지는 특급 게스트가 일일 직원으로 등장한다. 바로 예능계를 종횡무진하며 활약하고 있는 개그맨 윤정수다.

이날 국밥집 오픈 전 몰래 온 손님으로 깜짝 등장한 그는 빚보증으로 인해 힘들었던 시간에 대해 털어놓는다. 같은 개그맨으로 친분이 있는 최양락은 (빚은) 다 갚았냐고 걱정 어린 질문을 하고 윤정수는 “3년 전 다 갚았다”라며 씩씩하게 대답한다.

어느덧 50대를 바라보는 나이가 된 윤정수는 개인 파산 신청 후 희망을 잃지 않고 노력한 덕에 빚 청산은 물론 신용등급까지 회복했다고 밝힌다. 이에 현장의 뜨거운 박수를 받는다.

뿐만아니라 개그맨 직속 선배인 최양락과 함께했던 데뷔 초장기 시절을 회상, 최양락의 흑역사를 폭로하는 등 선후배 사이의 특급 케미를 선보인다.

국밥집 일일 직원으로 등장한 개그맨 윤정수의 활약상은 18일 오후 10시 SBS 플러스 ‘김수미의 밥은 먹고 다니냐?’에서 전격 공개한다.

/김주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