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전국

한전·전남도·신안군, 대규모 해상풍력 사업개발 본격화

  • 김선덕 기자
  • 2019-12-20 15:32:32
  • 전국
한전·전남도·신안군, 대규모 해상풍력 사업개발 본격화
서울 롯데호텔에서 열린 신안지역 대규모 해상풍력 사업개발 협약식에서 박지원(왼쪽부터) 국회의원, 박우량 신안군수, 김영록 전남도지사, 성윤모 산업부장관, 김종갑 한전 사장, 김철신 전남개발공사 사장, 서삼석 국회의원 등이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한전

전남 신안지역에 대규모 해상풍력발전단지 사업개발이 본격 추진된다.

한국전력은 20일 서울 롯데호텔에서 개최된 ‘재생에너지 3020 이행계획 2주년 기념행사’에서 한전-전라남도-신안군-전남개발공사 간 ‘신안지역 대규모 해상풍력 사업개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

이날 협약에는 성윤모 산업부장관, 김종갑 한전 사장, 김영록 전남도지사, 박우량 신안군수, 김철신 전남개발공사 사장 등이 참석했다.

신안지역 대규모 해상풍력 사업개발은 한전 주도로 2020년부터 2028년까지 약 11조원을 들여 해상풍력 자원이 풍부한 전남 신안 임자도 일원에 1.5GW 규모의 해상풍력 발전단지와 3GW 규모의 송변·전 설비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한전은 해상풍력 사업개발과 송변전설비 구축을 총괄 주도하고, 전남도와 신안군은 사업추진을 위한 행정지원과 부지확보에 협조한다. 전남개발공사는 조사, 계측 등 발전단지 개발 관련 제반 업무를 시행하기로 했다. 신안지역에 해상풍력단지가 조성되면 약 3만개의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한전은 전망했다.

김종갑 한전 사장은 “해상풍력은 이산화탄소와 미세먼지를 전혀 배출하지 않는 친환경 미래 에너지로 이번 사업을 통해 정부의 에너지전환 정책에 힘을 보태고 나아가 좋은 일자리도 많이 만들 계획”이라고 말했다. /나주=김선덕기자 sdkim@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