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라이프

박정환 9단, 바둑대상 MVP 2년 만에 탈환

최정 제치고 순금 10돈 받아

  • 양준호 기자
  • 2019-12-30 17:28:19
  • 라이프
박정환 9단, 바둑대상 MVP 2년 만에 탈환
최우수기사상 소감 밝히는 박정환 9단
(서울=연합뉴스) 진연수 기자 = 박정환 9단이 30일 오후 서울 성동구 한국기원에서 열린 2019 바둑대상 시상식에서 최우수기사상(MVP)를 받은 뒤 소감을 밝히고 있다. 2019.12.30
jin90@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국내 랭킹 1위 박정환(사진) 9단이 바둑대상 최우수기사상(MVP)을 탔다. 2년 만에 탈환한 MVP로 통산 다섯 번째 수상이다.

박정환은 30일 서울 성동구 한국기원에서 열린 2019 바둑대상에서 기자단·네티즌 투표 합계 39.75%의 득표율로 MVP를 받았다. 박정환은 올해 춘란배·월드바둑챔피언십·하세배 우승과 LG배 결승 진출 등을 이루는 동안 70승24패(승률 74.47%)의 전적을 쌓았다. 지난해 MVP인 라이벌 신진서 9단과의 용성전 결승에서도 2승 무패로 우승했다. MVP 부상은 순금 10돈 메달이다.

35.68%의 득표율을 기록한 최정 9단이 박정환에게 4.07% 뒤진 2위에 올랐다. 최정은 궁륭산병성배 세계여자바둑대회 3연패, 하림배 여자프로국수전 3연패 등의 활약으로 랭킹 17위에 이름을 올렸다. 여자 기사 최초의 20위 내 진입이다. 국내외 대회에서 4관왕을 차지하며 최고의 한 해를 보낸 최정은 여자기사상과 바둑팬 투표로 뽑는 인기상을 받았다.
/양준호기자 migue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