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서경스타가요
인플루언서 찬, 아우라 신곡 지원사격
크리에이티브 멀티 아트팀 팀포뎃의 에디터 찬(Chan)이 아우라(AOORA)의 신곡에 참여한다.

12일 오후 빌리언디씨 공식 SNS를 통해 아우라의 신곡 ‘+82 Call me’에 참여한 마지막 멤버 찬의 티저 이미지가 공개됐다. 공개된 이미지에서 찬은 밀리터리 팬츠와 화려한 컬러의 외투를 매치, 개성 넘치는 스타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찬의 이미지 티저 공개를 마지막으로 아우라의 뮤직비디오에 참여한 인플루언서 12명이 모두 공개됐고 역대급 라인업에 글로벌 팬들의 기대가 모이고 있다.





찬(Chan)은 한국과 인도네시아를 오가며 패션 필름과 다수의 뮤직비디오를 연출한 크리에이티브 멀티 아트팀 팀포댓(Team4det)의 디렉터로 활동하고 있다. 찬은 래퍼 스마일리($milli)의 ‘TEA TIME’ 뮤직비디오, 모델 겸 DJ 세이렌 에잇(Seiren 8)의 데뷔곡 ‘스네이크 붐’의 전반적인 비주얼 아트를 담당하는 등 감각적인 영상과 사진으로 많은 팬들을 보유하고 있다.

아우라의 신곡 ‘+82 call me’는 한국 국가 번호 ‘+82’에서 착안해 롱디(장거리 연애) 커플의 사랑을 녹여낸 가사가 인상적인 곡으로 오는 14일 정오 공개된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서경스타팀 정다훈 기자 sestar@sedaily.com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