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박사' 조주빈 첫 검찰조사, 변호인은 전날 사임계 제출

  • 김진선 기자
  • 2020-03-26 10:07:22
  • 사회일반
'박사' 조주빈 첫 검찰조사, 변호인은 전날 사임계 제출
인터넷 메신저 텔레그램에서 미성년자 등의 성 착취물을 제작·유포하고 협박한 혐의를 받는 ‘박사방’ 운영자 조주빈(25)이 25일 오전 서울 종로경찰서에서 검찰에 송치되고 있다. /오승현기자

검찰이 미성년자 성착취물을 만들어 텔레그램에 유포한 혐의를 받는 ‘박사’ 조주빈(24)을 26일 오전 피의자 신분으로 불러 조사한다.

서울중앙지검 ‘디지털 성범죄 특별수사 태스크포스(TF)’는 이날 오전 조씨에 대한 소환 조사를 진행한다. 전날 경찰에서 구속송치된 조씨는 현재 서울구치소에 수감됐다.

경찰 수사단계에서 조씨를 변호했던 법무법인 오현 측은 전날 사임계를 냈으나 이날 피의자 조사에는 나올 것으로 전해졌다. 변호인이 직접 조씨를 검찰청사에서 만나 사임한 경위를 설명할 것으로 예상된다.

검찰 관계자는 “사선 변호인이 오늘 조사에 나올 예정”이라며 “이후 조사에 변호인이 참여할지, 추가 선임이 필요한지 등은 조씨 등의 의사를 확인해 검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검찰은 한 차례 구속기간 연장을 포함해 최대 20일간 조씨를 상대로 공범 여부 등 추가 조사를 벌인 뒤 기소할 방침이다.

/김진선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