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사회사회일반
지하철 여자화장실에서 찰칵, 잡고보니 범인은 '역무원'
사진=이미지투데이




지하철 3호선 경기 일산 마두역 역무원이 여자화장실에서 몰래카메라를 촬영하다 적발됐다.

경찰은 역무원의 휴대전화에서 다른 음란 동영상도 확인하고 ‘텔레그램 n번방’과의 관련성이 있는지도 수사할 방침이다.

9일 일산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0시 2분경 고양시 일산동구 마두역사 내 여성 공중화장실에서 누군가 불법촬영을 시도한다는 112신고가 접수됐다.

경찰이 현장에 출동했을 때 용의자는 화장실을 이미 떠난 뒤였으나 역내 CCTV를 분석해 이 역사에서 근무하는 40대 남성 역무원 A씨가 여자화장실에 들어가는 장면을 확인해 검거했다.



경찰은 지구대까지 A씨를 임의동행한 뒤 휴대전화를 압수하고, 귀가조치했다. 이후 경찰은 A씨의 휴대전화에서 다수의 음란 동영상이 저장돼 있는 것을 확인했다.

A씨의 ‘텔레그램 n번방’ 회원 여부도 조하하고 있으나 그는 강하게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의 휴대전화에 대한 디지털포렌식 작업을 진행할 계획이며, A씨는 이날 중으로 경찰에 정식 출석해 조사받을 예정이다.

/김진선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서경스타팀 김진선 기자 sestar@sedaily.com
주요 뉴스
2020.06.03 21:55:28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