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문화 · 스포츠문화
게임도, 음악도 잘했다…K콘텐츠 수출액 10조원 돌파

■문체부, 2019 콘텐츠산업 통계조사

수출 가장 많이 한 콘텐츠는 '게임'

콘텐츠산업 전체 매출액은 119.6조원





게임, 음악, 방송, 캐릭터 등 한국 콘텐츠에 대한 해외 러브콜이 이어지면서 2018년 한국 콘텐츠수출액이 전년 대비 9.1% 늘어난 10조5,000억원(96억1,504만 달러)에 달한 것으로 집계됐다. 가장 높은 수출 비중을 차지한 분야는 게임이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2018년도 한 해 콘텐츠 산업 전반에 대한 조사 결과를 토대로 하는 ‘2019 콘텐츠산업 통계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콘텐츠산업 분류에 근거해 출판, 만화, 음악, 게임, 영화, 애니메이션, 방송, 광고, 캐릭터, 지식정보, 콘텐츠솔루션 등 11개 세부 산업이 조사 대상이다.



2018 콘텐츠산업 매출액 119조6,066억원
이에 따르면 2018년도 기준 국내 콘텐츠산업 매출액은 전년 대비 5.6% 증가한 119조 6,066억 원으로 집계됐다. 소폭 감소세를 보인 애니메이션 산업을 제외한 전 산업에서 매출이 증가한 가운데 방송(9.5%), 만화(8.9%), 게임(8.7%) 순으로 높은 증가율을 나타냈다. 매출액 규모는 출판산업이 20조 9,538억 원으로 가장 컸고, 이어 방송(19조 7,622억 원)과 광고(17조 2,119억 원), 지식정보(16조 2,910억 원), 게임(14조 2,902억 원) 등의 순이었다.





무역수지 84억 달러 흑자 기록해
콘텐츠산업 수출액은 방송(32.0%), 애니메이션(20.5%) 중심으로 큰 폭으로 늘어 전체로는 전년비 9.1% 증가한 96억1,504만 달러에 달했다. 수출액 규모는 게임산업이 64억 1,149만 달러로 가장 컸다. 그 다음으로 캐릭터(7억 4,514만 달러), 지식정보(6억 3,388만 달러), 음악(5억 6,424만 달러)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같은 해 수입액은 1.3% 증가한 12억 1,977만 달러로 집계돼, 무역수지는 83억 9,527만 달러의 흑자를 기록했다. 전년의 76억 1,009만 달러보다 더 늘어난 수치다.



국내 콘텐츠산업 종사자 수는 66만7,437명
국내 콘텐츠산업 종사자 수는 전년 대비 약 3.5% 증가한 66만 7,437명이었다. 문체부는 콘텐츠산업 분야에서 최근 5년간 약 5만 1,000여 개의 신규 일자리가 창출됐다고 설명했다. /정영현기자 yhchung@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문화레저부 정영현 기자 yhchung@sedaily.com
초생달과 바구지꽃과 짝새와 당나귀가 그러하듯이
그리고 또 '프랑시쓰 쨈'과 도연명과 '라이넬 마리아 릴케'가 그러하듯이
기자채널로 이동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