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사회사회이슈
대구 중구 상권의 ‘지각변동 예고’ 힐스에비뉴 도원 공급

-스트리트형 가족 중심 상권 형성…종로엠스쿨 직영점과 유럽풍 상환경 디자인 적용

-대형마트 사전 유치 추진 및 전문 운영사 임대케어서비스 제공에 기대감 증폭 및 투자문의 급증

<‘힐스 에비뉴 도원’ 상가>




대규모 개발이 진행되며 신흥 중심지로 발전이 기대되는 지역의 상업시설이 투자 블루칩으로 떠오르고 있다. 새롭게 조성되는 아파트, 업무시설, 상업시설이 서로 시너지 효과를 일으키며 배후수요가 폭발적으로 늘어남에 따라 상권 활성화 속도가 빠르고 가격 상승에 기대감도 높기 때문이다.

부동산 업계 전문가는 “대규모 개발사업, 특히 대규모 아파트 단지와 업무시설이 골고루 들어선 지역의 경우 폭발적으로 늘어나는 인구를 흡수할 만한 신규 상업시설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풍부한 수요를 바탕으로 상권이 형성되는 만큼 안정적인 운영 가능성도 높은 편이다”고 설명했다.

대구 중구 태평로 일대는 지역 내 대표적인 원도심이자 대규모 도심 개발이 진행 중인 곳으로, 향후 약 1만1,000세대 규모의 신흥 주거벨트로 거듭날 전망이다. 힐스테이트 대구역(803세대), 대구역 제일풍경채 위너스카이(768세대) 등이 공급됐고, 약 1,501세대 규모의 달성지구 재개발 단지, 서성지구 재개발 등이 예정돼 있다.

이 가운데, 대구 중구의 신흥 랜드마크 상권으로 발전이 기대되는 곳에 대형 건설사의 브랜드 상업시설이 분양을 앞둬 투자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대구 중구 도원동 3-11번지에 ‘힐스에비뉴 도원’은 1,150세대 대단지 상업시설이다. 대구에서 보기 힘든 스트리트형 상가로 병원, 학원가 등 생활밀착형 업종뿐 아니라 키즈카페, 애견카페를 비롯해 유명F&B 브랜드 입점을 추진하고 있어 휴식과 여유까지 즐길 수 있는 가족 중심의 명소화 상권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지상 2층에는 대구에서 처음으로 유명 사립교육기관인 ‘종로M스쿨 직영점’이 예정돼 있고 지하 1층에는 대형마트 입점을 추진 중이다. 학원과 대형마트가 입점하게 되면 학생과 학부모 고정수요를 확보는 물론 학원, 서점, 베이커리 등 연계상가 조성 시너지 효과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다.

또한 차별화된 설계와 외관 디자인으로 일대를 대표할 지역 명소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된다. 디자인을 유럽 스타일의 상환경 설계로 내부 중앙광장까지 외부 유동인구가 자연스럽게 유입될 수 있도록 동선을 설계해 안쪽 상가까지 활성화될 수 있도록 했다.



여기에 전문 운영사인 어반프라퍼티와 업무협약을 통해 임대케어서비스를 실시할 예정이다. 임대케어서비스는 전문 테넌트 유치사가 유명브랜드 업체 등 우량 임차인을 사전에 유치해 수분양자에게 매칭해주는 서비스다. 생활밀착형 MD부터 트렌디샵까지 고루 갖춘 원스톱 MD 구성을 계획해 다양한 연령층의 수요를 확보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힐스에비뉴 도원’이 주목받는 또 다른 이유는 바로 대구의 신 주거벨트이자, 경제 중심으로 발전이 기대되는 곳에서 공급돼 탄탄한 배후수요를 확보했고, 미래가치 상승도 예상되기 때문이다.

원도심의 잘 갖춰진 교통·편의·자연·문화 등의 인프라를 통해 상권의 활성화도 유리하다. 도시철도 3호선 달성공원역 1번 출구가 바로 앞에 위치해 유동인구 확보가 쉽고, 단지 인근으로 태평로, 국채보상로, 신천대로, 신천동로 등 도로 교통망도 잘 갖춰져 광역 및 시내권 수요의 유입도 가능할 전망이다.

또한 단지 바로 옆에 제1수창공원과 제2수창공원이 위치해 있으며, 약 12만8,700㎡ 규모의 달성공원이 인접해 쾌적한 환경을 누릴 수 있는 것도 장점으로 꼽힌다. 여기에 수창청춘맨숀, 대구예술발전소, 대구근대화골목 등 복합문화공간을 찾는 수요도 꾸준하기 때문에 일대의 문화 인프라와 연계한 시너지효과도 기대할 만하다.

‘힐스에비뉴 도원’ 모델하우스는 대구광역시 북구 침산동 260-9번지(침산네거리)에서 6월 중 개관할 예정이다.

/김동호 기자 dongho@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9.22 22:31:00시 기준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