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산업기업
조욱제 부사장 차기 유한양행 대표 내정

30일 업무총괄부사장에 선임

내년 3월 주총서 CEO 오를듯





조욱제(사진) 유한양행(000100) 부사장이 업무총괄부사장에 임명되며 사실상 차기 대표이사에 내정됐다. ★관련인사 31면

유한양행은 7월1일부로 조 부사장을 총괄부사장에 임명하는 임원 인사발령과 조직개편을 단행했다. 이정희 현 대표이사 사장의 임기는 내년 3월 정기주주총회까지지만 총괄부사장이 차기 대표에 오르는 관행이 이어져 온 만큼 내년 3월에는 조 부사장이 신임 대표이사에 오를 예정이다. 조 부사장은 고려대 농화학과를 졸업하고 지난 1987년 유한양행에 입사해 2017년 3월 부사장에 올랐다.



유한양행은 약품사업본부에서 디지털 마케팅부를 신설하고 기존 지점에서 일반의약품(OTC)영업부를 분리해 4개의 OTC 지점을 신설했다. OTC마케팅부도 약국사업부 소속으로 변경했다. 또 감사실을 신설하고 기존 감사팀과 신설된 내부회계관리팀을 감사실 소속으로 뒀다. 유한양행의 한 관계자는 “분야별 전문성을 바탕으로 조직문화에 역동성을 불어넣고 급변하는 사업 환경에 대응하기 위한 개편”이라고 설명했다.
/임진혁기자 liberal@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7.06 17:03:45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