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팝업창 닫기

이메일보내기

"이XX야, 뒤질래?" 병사 뺨 때리고 욕설 퍼부은 예비군 지휘관…"군사경찰 조사"

/사진=페이스북 '육군훈련소 대신 전해드립니다' 페이지 캡처




강원도 동해안 일대를 관할하는 육군 23사단에서 한 예비군 지휘관이 청소 상태가 마음에 들지 않는다는 이유로 병사를 때리고 폭언을 했다는 주장이 나와 군사경찰이 조사에 나선 것으로 전해졌다.

8일 페이스북 페이지 '육군훈련소 대신 전해드립니다'에는 지난 7일 오후 4시50분쯤 읍대장이 상근예비역 A병장과 B일병을 마구잡이로 폭행했다는 제보글이 올라왔다.

글쓴이는 "읍대장이 청소를 지시한 지 2분 만에 청소를 하지않는다는 이유로 '뒤질래?', '죽고싶어?', '이XX야' 등 입에 담지도 못할 말들을 내뱉고 읍대 내에 있는 테이블을 발로 차고 기물을 부수는 등 공포 분위기를 조성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A병장이 앉아있는 책상을 발로 수차례 발로 차 책상 위에 있는 유리가 깨졌으며 A병장 머리채를 잡으며 '너 진짜 죽을래?'라며 뺨을 두차례 세게 후려쳐 A병장 볼이 빨개지며 부었다"고 상황을 전했다.



글쓴이는 또한 "A병장이 '아무리 그래도 싸대기를 때리는 게 맞는 것입니까, 저 부모님한테도 싸대기 안 맞았다'고 하자 읍대장이 '너희가 안 맞게 행동해야지, 이XX들아'라며 수차례 비하 하고 욕설했다"고도 적었다.

이와 관련, 23사단은 같은 날 낸 입장문을 통해 "관련 제보건과 관련해 육체적, 심리적 고통을 겪고 있는 피해 장병과 가족 여러분에게 죄송스러운 마음을 전한다"고 밝혔다.

여기에 덧붙여 "제보 내용과 관련하여 읍대장과 장병을 분리 조치한 후, 군사경찰에서 조사 중에 있다"면서 "결과에 따라 관련 법규에 의거 엄중 처리할 것이며 유사 사건이 재발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도 했다.

/김경훈 기자 styxx@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어썸머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