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경제 · 금융금융가
"드디어 문 열렸다"···8,000만원 돌파한 비트코인, 정말 1억 갈까

전날 새벽 8,175만원까지 올라

이더리움도 500만원 넘어서

미국 선물 ETF 상승세에 코인 가격 동반 상승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에서 비트코인 가격이 8,000만원을 돌파하며 종전 사상 최고가 돌파를 눈앞에 뒀다. 해외 거래소에서 비트코인 가격이 10만달러를 돌파하며 국내에서도 개당 1억원을 넘어설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21일 업비트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20일 전 거래일보다 1.5% 오른 7,992만원에 장을 마쳤다. 21일 오전 9시 13분 현재 7,979만원에 거래 중이다. 비트코인 가격은 한국시간으로 21일 새벽 한 때 8,175만원까지 오르기도 했다. 종가 기준 비트코인 국내 사상 최고가는 지난 4월 13일의 8,074만원이었다. 종가기준으로 종전 최고가를 아직 경신하지는 못했지만 최근의 장중가와 과거 종가를 비교하면 사상 최고가를 넘어섰다.



이더리움 가격도 급등했다. 20일 종가 기준 504만원으로 전 거래일보다 6.3%나 뛰었다. 21일 오전 9시 21분 현재 0.9% 오른 509만원에 손바뀜이 이뤄지고 있다. 이더리움의 종가 기준 사상 최고가는 지난 5월의 512만원이었다.

암호화폐 가격이 뛰는 것은 미국 뉴욕 증권거래소에 상장된 비트코인 선물 상장지수펀드(ETF)의 가격 상승세 때문이다. 19일(현지시간)부터 거래가 시작된 프로셰어 ETF는 이날 4.9% 상승했고 20일에도 3.2% 추가 상승했다. 비트코인에 대한 투자심리가 살아나고, 암호화폐가 제도권에 편입되고 있다는 관측이 나오며 전반적인 코인 가격이 상승하고 있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금융부 이태규 기자 classic@sedaily.com
경제는 정치가 잠잘 때 성장한다고 하죠. 정치와 경제는 떼려야 뗄 수 없는 관계란 이야기일 겁니다. 정경유착! 정치와 경제를 넘나드는 뉴스를 전해드립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