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사회사회일반
해경, 백령도 해상에서 불법조업 中 어선 나포
해양경찰이 자난 달 26일 불법 조업 중인 중국어선을 추격하고 있다. 목포해양경찰서는 이날 오전 7시 37분께 전남 신안군 가거도 남서쪽 124km 해상에서 무허가로 불법조업을 하던 60t 중국어선(단타망)을 나포했다고 밝혔다. /목포=연합뉴스




인천 백령도 해상에서 불법 조업을 하던 중국 어선이 해양경찰에 나포됐다.

중부해경청 서해5도 특별경비단은 30t급 철선인 중국어선 A호를 경제수역어업주권법 위반 혐의로 나포했다고 27일 밝혔다. A호에서는 꽃게 100kg 등 총 220kg의 어획물이 발견됐다.



A호는 전날 오후 4시께 인천히 옹진군 백령도 서방 45km 해상에서 서해 북방한계선(NLL)을 7km 가량 침범해 불법 조엄을 한 혐의를 받는다. 당시 해경은 1,000t급 경비함정이 불법 조업 중인 중국어선 4척을 발견했다. A호는 단속이 시작되자 도주했으나 NLL을 4km 앞둔 해역에서 나포됐다. 나머지 3척은 퇴거 조치됐다. 해경은 A호에 탄 중국인 선원 5명을 인천 해경서 전용부두로 압송해 불법 조업 경위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서해5도 특별경비단은 불법조업 중국어선에 대한 적극적인 단속에 나서 올해만 16척을 나포했다. 이는 지난해 나포한 선박 수(3척)보다 5배나 많은 규모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