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에릭남 “소속사, 날 존중하지 않아”…소속사 “대화로 잘 해결했다”

  • 전종선 기자
  • 2017-02-18 01:13:23
  • TV·방송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에릭남 “소속사, 날 존중하지 않아”…소속사 “대화로 잘 해결했다”

가수 에릭남의 소속사 측이 에릭남의 SNS 글에 대해 해명했다.

17일 에릭남 소속사 B2M 엔터테인먼트 측은 “서로 입장차가 있다 보니 오해가 생겼다. 얘기하면 충분히 풀 수 있는 일이었다”며 “일정을 비롯해 복합적으로 문제가 있었고 불만이 쌓여서 SNS에 글을 올린 것 같다”고 해명했다.

이어 “에릭남이 감정적으로 글을 쓰긴 했지만 오늘 아침에도 통화하고 지금은 다 정리됐다”고 밝혔다.

앞서 에릭남은 이날 새벽 자신의 트위터에 “나의 회사는 날 존중해주지 않는다(My conpany don‘t respect me)”라며 “해킹이 아니다. 이건 그저 진실이다(Now this ain’t hacking. This is just the truth)”라는 내용의 글을 잇따라 올렸다.

하지만 에릭남은 논란이 되자 해당 글을 삭제했다.

[사진=에릭남 인스타그램]

/전종선기자 jjs7377@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관련 기사]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주소가 복사되었습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