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SE★이슈] 육지담, 강다니엘 팬픽에 "우리 얘기…워너원 내 연락 피한다"

  • 한해선 기자
  • 2018-02-14 08:45:17
  • TV·방송
래퍼 육지담이 그룹 워너원의 팬들과 온라인 싸움을 벌였다.

[SE★이슈] 육지담, 강다니엘 팬픽에 '우리 얘기…워너원 내 연락 피한다'
가수 육지담 /사진=서경스타 DB

육지담은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블로그 글 캡처사진을 올리면서 “스토킹 불법 아님? 감당이 안 돼서 다 못 읽었는데”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나보다 OOO가 되면 어떡해. 스토킹 불법 아님?”이라며 “네가 OOO(다른 작품명) 걔지 감당이 안돼서 다 못 읽었는데 뭔 소리야”라고 적었다.

여기에 육지담은 “강다니엘 DM(다이렉트 메시지) 보내라” “감당이 안 돼서 다 못 읽었다” “우리 얘기라서 봤다” “워너원이 내 연락을 피한다”라고 덧붙였다.

해당 캡처사진 안에는 워너원의 한 팬이 강다니엘을 주인공으로 쓴 팬픽의 내용이 담겨 있었다.

[SE★이슈] 육지담, 강다니엘 팬픽에 '우리 얘기…워너원 내 연락 피한다'
사진=육지담 인스타그램
[SE★이슈] 육지담, 강다니엘 팬픽에 '우리 얘기…워너원 내 연락 피한다'
사진=육지담 인스타그램


해당 글을 접한 워너원 팬들의 항의가 빗발치자 육지담은 ”연락처를 알려주면 그때면 조용히 하실래요? 아니 뭘 어쩌라고. 다 해도 오해할 거면 그냥 가만히 있으시라고요. 저도 그래서 나름 순차적으로 연락해 보았는데 다 모른대서 워너원의 강..씨와 하..씨 연락처밖에 없었어요. 둘 다 안 받아서 그런 거예요“라고 설명했다.

또한 ”피드백은 제가 아니라 그 당사자들이 해야하고요. 심한 말 작작 하세요 진짜 다 모르시면. 아 저도 모르니까. 제발 나타나시죠... 장난...그만... 열받. 모른다고 나도 뭐가 어디서부터 뭔지 왜 사람 상처든 뭐든 각자 사정있으니까 그냥 두라고요 일단“이라고 격앙된 심정을 드러냈다.

이와 더불어 육지담은 “일단 다 나와주세요, 죽는 꼴 보기 싫으면” “왜 약속을 한 사이인데 그것도 안 지키는 거고”라고 덧붙였다.

설전이 논란으로 눈덩이처럼 커지자 육지담은 이후 관련 게시글을 대부분 삭제했다.

/서경스타 한해선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