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기획·연재

미국 주택 투자 어렵지 않아요

미국 부동산투자 설명회, 5월19일 양재동 AT센터

  • 한동훈 기자
  • 2018-05-11 10:01:07
  • 기획·연재
미국 주택 투자 어렵지 않아요
미국 LA 어바인 지역에 있는 타운홈 전경

미국 부동산 시장은 미 경기 호조에 힘입어 최근 안정세를 보이고 있다. 여론조사 기관 갤럽에 따르면 미국인 64%는 여전히 거주 지역 내 주택 가격은 계속 상승할 것이라고 답했다. 이는 지난 2005년 이래 가장 높은 수치로 매도자 우위의 시장 상황을 잘 보여주고 있다.

서울경제신문과 지엔지파트너스, 미국 LA 드림리얼티 부동산은 미래 가치가 높은 미 부동산에 관심있는 투자자들을 위해 이달 19일부터 이틀간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미국 부동산 투자’ 설명회를 연다.

첫날인 19일에는 미국 드림리얼티의 제이슨 김(Jason Kim) 대표가 미국 부동산 시장의 최근 동향과 흐름,미국 부동산 및 주택 구입 절차 등을 강의한다. 미국 부동산의 특징과 투자시 유의 사항, 최근 한국인들이 관심 갖는 유망 지역 및 우수 학군도 소개한다. 또 세무 상담 (미국 부동산 투자시 보유세와 양도세 등)과 E2, EB5 비자와 영주권 취득에 대해서도 설명한다.

이 밖에 미국 LA와 서부지역의 콘도 및 주택 매물을 선별해 소개하고 미국 소셜 넘버 없이도 외국인 융자 프로그램을 통해 대출 받아 미국 부동산을 살 수 있는 방법을 전해준다. 20일에는 미국 부동산 매물에 관심있는 참석자를 대상으로 개별 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모든 강의는 한국어로 진행되며 본 강좌 참가자가 미국 부동산을 구입할 경우 강좌 수강료와 미국 왕복 항공요금 면제(선착순) 및 부동산 구입시 모든 행정 절차에 대한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한다. 참석 인원은 100명이며 전화 신청만 가능하다. AT센터 시간당 주차료는 4,200원 이며 대중 교통을 이용하려면 신분당선 양재시민의 숲 역에서 내려 4번 출구로 나오면 된다.

참석자 중 희망하는 사람에 한해 6월 6일부터 9일까지 진행하는 ‘LA 부동산 투어’도 신청할 수 있다. 오렌지카운티, 어바인(사진), 다운타운, 비벌리힐스, 코리아타운 등 투자 및 주거 인기 지역을 투어하면서 주택, 타운홈 등을 직접 답사한다. 현지 체류 비용은 600불 정도 예상된다. 투어예약 보증금으로 10만원을 선납부한 뒤 귀국하면 개별 계좌에 환불해 준다.

◇ 일시 = 2018년 5월 19일(09:30~17:00), 20일(13:30~17:00)

◇ 장소 = 양재 AT센터 3층 세계로룸

◇ 수강료 = 2만원

◇ 강좌 및 투어 신청 문의 = 02-416-3672, 02-572-3672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