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청와대

국민대-북한연구소, 18일 한반도 정세 공동학술대회

송민순 전 외교부 장관 기조발제

  • 이태규 기자
  • 2018-06-15 17:54:54
  • 청와대
국민대 한반도 미래연구원과 북한연구소가 오는 18일 ‘한반도 평화, 새로운 해법을 모색하다’라는 주제로 공동학술회의를 연다.

15일 국민대 한반도 미래연구원은 “18일 오후 1시 30분부터 서울글로벌센터(종로구 서린동 63)9층 국제회의장에서 회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송민순 전 외교통상부 장관이 기조발제를 한다. 김동엽 경남대 극동문제연구소 교수가 ‘남북, 북미 정상회담 성과와 한반도 비핵화’를 주제로 발제하고 문성묵 한국국가전략연구원 통일전략센터장이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 정착 방안’, 임강택 통일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이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한 남북 경협 과제’를 주제로 발표한다.

종합토론에서는 정영태 북한연구소 소장의 사회로 김현욱 국립외교원 교수, 박휘락 국민대 정치대학원 원장, 이상만 중앙대 명예교수가 참석한다.

/이태규기자 classic@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