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펀드·신상품

맥쿼리인프라펀드 논란, 내부거래 의혹으로 확산

고액 보수 직접 해명 나섰지만
천안~논산휴게소 매각 새쟁점 부상
플랫폼파트너스 추가자료 요구 나서
기관들 "양측설명 듣고 입장 결정"

  • 박시진 기자
  • 2018-06-29 06:05:29
  • 펀드·신상품

맥쿼리인프라펀드, 맥쿼리자산운용, 한화자산운용, 한화손해보험, 한화생명

맥쿼리인프라펀드 논란, 내부거래 의혹으로 확산

고속도로 등 12개 민자 인프라 시설에 투자해 수익을 내는 맥쿼리인프라(088980)펀드의 수수료를 둘러싼 주주 간 다툼이 격화되고 있다. 논란을 제기한 플랫폼파트너스는 운용사의 교체를 요구하고 있지만 맥쿼리 측은 사실과 다른 점이 있다며 맞서고 있다. 국내 행동주의 기관투자가가 글로벌 운용사에 반기를 든 만큼 귀추가 주목된다.

28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맥쿼리자산운용은 맥쿼리인프라펀드에 투자한 주요 기관들을 대상으로 보수 논란 등에 대해 직접 해명을 하고 있다. 이에 대해 논란을 제기한 플랫폼파트너스는 맥쿼리의 해명에 대해 추가 자료를 요구하고 내부거래 의혹 등을 제시하고 있다.

이번 논란의 문제는 크게 여섯 가지다. △운용인력의 전문성 △펀드의 보수 구조 및 규모 △12개 법인 임직원 평균 급여 △‘천안-논산 고속도로’ 휴게소 매각 △맥쿼리계열사 자문 이중보수 △도로운영관리비용이다. 일부 주주들은 맥쿼리자산운용의 인력 27명 중 2~3명만이 운용을 하고 있고 맥쿼리인프라펀드가 아닌 다른 펀드의 투자를 진행하며 사실상 인프라펀드가 방치됐다고 지적한다. 특히 펀드의 보수가 연간 400억원이 넘음에도 불구하고 지난 2012년부터 펀드의 핵심운용역을 맡았던 임직원이 12개 자산법인의 임원 및 대표이사로 재배치됨에 따라 이중으로 인건비가 발생하고 있다는 주장도 내놓고 있다.

또한 ‘천안~논산 고속도로’ 내 휴게소가 맥쿼리운용이 운용하는 또 다른 펀드 ‘한국민간운영권펀드(KPCF)’에 매각된 부분도 쟁점으로 떠올랐다. KPCF는 2013년 1월 20년간 1,698억원에 장기 임대 계약을 체결한 뒤 2017년 다른 기업에 200억원에 재임대를 했다. 이 과정에서 손실이 115억원가량 발생했고 주주들에게 지급된 배당금 역시 감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플랫폼파트너스는 맥쿼리그룹이 펀드운용보수와는 별도로 계열 금융자문사에 금융자문료·주선료 등의 명목으로 수백억원을 지급했다고 주장했다. 또한 민자도로의 도로운영비가 하이패스 등 정보기술(IT)의 발전, 도로포장재를 비롯한 소재의 장비 효율성 증대 등으로 절감할 수 있지만 11개 도로자산의 평균 비용은 매년 4.9%씩 늘었다는 의견을 내놓았다. 외주용역업체의 선정과 계약이 수의계약으로 진행됐다는 점도 지적했다.

이에 대해 맥쿼리는 ‘천안~논산 고속도로’가 과거 심각한 현금부족을 겪고 있어 4개 기관투자가가 참여한 경쟁입찰을 통해 KPCF가 선정됐으며 이를 통해 후순위차입금의 미지급이자액을 상환하는 등 현금흐름을 개선시켰다고 설명했다. 또한 맥쿼리 관계사에 자문을 맡긴 것은 2012년 1건을 끝으로 전무하다고 주장했다. 도로운영관리비 논란 또한 경쟁입찰 등을 거쳐 이사회 승인과 외부회계법인 감사를 받기 때문에 적합하다고 강조했다.

플랫폼파트너스 관계자는 “맥쿼리는 주주총회 소집 청구, 요구 등에 대한 답변 없이 보도자료를 통해 입장을 밝혔다”며 “이사회를 통해 보수 구조를 바로잡지 못한다면 운용사 교체를 강행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여기에 투자한 다른 기관투자가 관계자는 “맥쿼리 측 설명까지 양측의 의견을 들어 보고 내부 방침을 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맥쿼리인프라펀드는 영국계 뉴턴인베스트먼트가 8.2%, 한화금융계열사가 6.1%, 신영자산운용이 6.1%를 보유하고 있다. 이 외에도 공무원연금·행정공제회·사학연금·우정사업본부 등이 투자했다.
/박시진기자 see1205@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