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현장] ‘이타카로 가는 길’ 윤도현 “워너원·방탄소년단 곡 재해석..나는 '아미'”

  • 한해선 기자
  • 2018-07-11 11:26:38
  • TV·방송


[현장] ‘이타카로 가는 길’ 윤도현 “워너원·방탄소년단 곡 재해석..나는 '아미'”
김준현, 소유, 윤도현, 하현우, 이홍기가 tvN ‘이타카로 가는 길‘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사진=지수진 기자

‘이타카로 가는 길’ 윤도현이 워너원과 방탄소년단의 곡을 재해석한 과정을 설명했다.

11일 오전 11시 서울 마포구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는 tvN 새 예능프로그램 ‘이타카로 가는 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민철기 PD, 윤도현, 하현우, 소유, 이홍기, 김준현이 참석해 이야기를 나눴다.

윤도현과 하현우는 지난 4월 터키로 출국 후 매일매일 라이브로 펼치는 인기곡들을 영상으로 업로드, 음악 팬들의 호응을 이끌어낸 바 있다. 방탄소년단의 ‘DNA’, 워너원의 ‘에너제틱(Energetic)’ 등을 어쿠스틱 악기로 대자연을 풍경으로 재해석했다.

이날 윤도현은 “선곡은 제작진과 상의 후에 했다”며 “아무래도 곡을 다양하게 하려다 보니 워너원과 방탄소년단의 곡을 선정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이어 “확실히 팬덤이 있는 그룹이어서인지 관심을 많이 가져주셨더라”며 “나는 개인적으로 ‘아미’다”라고 방탄소년단의 팬임을 언급했다.

‘이타카로 가는 길’은 오직 SNS에 업로드한 노래 영상 조회수로 얻은 경비로 터키에서 그리스 이타카섬까지 가는 여정을 담은 프로그램. 15일 오후 6시 10분 첫 방송된다.

/한해선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