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정치일반

특검 조사 마친 김경수 “도정 전념, 경제 살리기 최선 다할 것"

9일까지인 휴가 연장…11일 오후 민주당 견남도당 정기대의원대회 참석

  • 홍승희 기자
  • 2018-08-10 10:52:51
  • 정치일반
특검 조사 마친 김경수 “도정 전념, 경제 살리기 최선 다할 것'
김경수 경남지사가 10일 새벽 드루킹 댓글 조작 공모 관련 2차 소환조사를 마친뒤 강남 특검 사무실을 나서며 기자들의 질문을 받고 있다./연합뉴스

‘드루킹’ 김동원씨의 댓글조작을 공모한 혐의로 허익범 특별검사팀에 두 번째 출석해 밤샘 조사를 받은 김경수 경남지사는 10일 “저는 경남 도정에 전념하고 경제와 민생 살리기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특검 조사를 마치고’라는 제목의 글을 올려 “지금까지 특검이 원하는 만큼, 원하는 모든 방법으로 조사에 협조하고 충실히 소명했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이제는 특검이 어떤 정치적 고려도 없이 오직 진실에 근거해 합리적이고 공정한 답을 내놓을 차례다”며 “함께 응원해주고 격려해주고 믿어준 모든 분께 감사하다”고 적었다.

당초 지난 6일부터 9일까지 휴가였던 김 지사는 이날 특검 조사가 새벽에 끝나면서 10일 오전까지 반일 연가를 내 휴가를 연장했다. 김 지사는 특검과 출석 일정을 협의하기 전 휴가를 잡았는데 공교롭게 휴가 일정을 특검 출석으로 보냈다.

김 지사 측근은 “특검 2차 출석 조사가 10일 오전 5시 20분께 마쳐 물리적으로 도정에 복귀할 여유가 없어 반일 연가를 낸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김 지사는 이날 오후에 경남도 서울본부에 출근해 도정 현안을 살핀다고 이 측근은 덧붙였다. 김 지사는 10일 늦은 오후나 11일 오전 경남으로 돌아올 것으로 보인다.

김 지사는 향후 일정으로는 11일 오후 1시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더불어민주당 경남도당 정기대의원대회에 참석해 축사할 것으로 알려졌다.

/홍승희인턴기자 shhs9501@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