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미스터 션샤인’ 이병헌X유연석X변요한,강하게 몰아치는‘운명의 소용돌이’

  • 최주리 기자
  • 2018-08-24 08:57:30
  • TV·방송
‘미스터 션샤인’ 이병헌-유연석-변요한이 어깨를 나란히 한 ‘三男 동행’으로 안방극장을 훈훈하게 달군다.

이병헌과 유연석, 변요한은 tvN 토일드라마 ‘미스터 션샤인’(극본 김은숙/ 연출 이응복 /제작 화앤담픽처스, 스튜디오드래곤)에서 각각 노비로 태어나 처참하게 살다, 미국으로 건너가 해병대 대위가 된 유진 초이 역과 무신회 한성지부장 구동매 역, 그리고 고애신(김태리)의 정혼자인 룸펜 김희성 역으로 열연을 펼치고 있다.

‘미스터 션샤인’ 이병헌X유연석X변요한,강하게 몰아치는‘운명의 소용돌이’
/사진=tvN 토일드라마 ‘미스터 션샤인

무엇보다 지난 방송분에서는 유진과 동매, 희성이 위기에서 벗어나고자 서로 의기투합하며 힘을 모으는 모습으로 진한 여운을 안겼다. 극중 유진은 아버지나 다름없던 선교사 요셉의 살해범으로 동매가 체포되자, 이완익(김의성)의 사주를 받은 김용주(윤병희)가 진범임을 확신, 김용주를 찾아 나서는 동시에 누명을 쓴 동매를 경무청에서 미 공사관으로 데려왔다. 이때 유진의 행동을 오해한 동매의 낭인 무리들이 유진을 위협하자, 희성이 나타나 나름의 방법으로 도움을 안긴데 이어, 자신이 김용주를 쫓다가 놓쳤다며 그에게서 향냄새가 났다는 중요한 정보를 전했다. 이를 들은 유진은 이전 동매가 귀띔해준, 도망 다닐 때 은신처로 삼았다는 ‘외진 곳, 여자 혼자 살고, 외부인이 드나들어도 눈에 띄지 않는 곳’에서 착안, 무당집을 떠올렸고 김용주 잡기에 박차를 가했다.

이와 관련 오는 25일(토) 방송될 15회분에서는 이병헌과 유연석, 변요한이 어깨를 나란히 한 채 거리를 걷고 있는 모습이 담긴다. 극중 유진과 동매, 희성이 대화를 나누며 어디론가 향하고 있는 장면. 걷고 있던 세 사람은 동시에 발걸음을 멈추고 한 곳을 바라보고, 은근하게 미소를 짓는다. 고애신(김태리)을 향한 각각의 연정을 가진 세 남자가 함께 걸음을 옮기는 모습이 포착되면서, ‘굴곡진 소용돌이’ 속 세 사람의 운명에 대해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이병헌과 유연석, 변요한의 ‘삼남 동행’ 장면 촬영을 앞두고 세 사람은 대본을 읽고 대사를 맞춰보는 준비과정부터 한자리에 모여 호흡을 맞추는 모습으로 현장의 열기를 끌어올렸다. 그간의 촬영 기간 동안 다정한 선후배로서 돈독해진 세 사람은 별다른 상의가 없었음에도 불구, 카메라 앞에 서자 자연스럽게 우러나는 찰진 호흡을 선보이며 보는 이들을 감탄하게 만들었다.

또한 세 사람은 대기하는 내내 웃음보를 터트리면서 화기애애하게 담소를 나누는 등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각별한 동료애를 드러내며 서로에 대해 배려를 아끼지 않는 세 사람의 남다른 팀워크가 짧은 시간 안에 완성도 높은 장면을 탄생시켰다.

제작사 측은 “극중 유진과 동매, 희성은 한 여인에 대한 마음으로 특별하게 연결된, 독특한 관계”라며 “애신을 향한 애정으로 인해 생긴 경쟁 속에서 동지처럼 든든하게 서로를 조력하게 된 세 사람의 행보가 어떻게 펼쳐질지, 이번 주 방송을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한편 ‘미스터 션샤인’ 15회분은 오는 25일(토) 밤 9시에 방송된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