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부동산오피스·상가·토지
재개발 속도 내는 서울 한남3구역… 표준지공시지가 16.75% 상승




서울 용산구는 올해 한남3구역 재정비촉진지구의 평균 표준지공시지가가 전년 대비 16.75% 올랐다고 20일 밝혔다. 이곳은 재개발 사업이 속도를 내면서 지가가 오른 것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용산구 평균 표준지공시지가는 전년 대비 7.86% 상승했다. 전국 평균 상승률은 6.33%, 서울 평균 상승률은 7.89%다. 용산구의 동 중에는 보광동(14.18%), 서빙고동(10.31%), 한남동(10.20%)의 상승률이 높았다. 모두 한남재정비촉진지구가 걸치고 있는 지역이다.

한편 지번별 내역은 부동산 공시가격알리미 누리집(www.realtyprice.kr)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김흥록기자 rok@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5.27 12:58:57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