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경제단체

대형 공장화재로 수급난 우려…골판지조합, 비상대응팀 가동

  • 강광우 기자
  • 2016-07-03 12:33:55
  • 경제단체
한국골판지포장산업협동조합이 국내 골판지 원지 생산량의 8.9%를 담당하는 신대양제지 화재로 급격한 가격 인상이 우려된다며 비상대응팀을 가동하기로 했다.

한국골판지포장산업협동조합은 3일 “국내 골판지 원지 업계 1위인 신대양제지의 시화공장 화재가 지난달 9일 발생함에 따라 연간 41만여톤의 골판지 원지 생산량이 줄어들 것으로 예상된다”며 “관련 업계의 원자재 사재기 등 가수요 자제를 요청한다”고 밝혔다.

협회는 이번 달부터 골판지 원자재 가격이 20~30% 인상될 것으로 예상하고 9월 추석 등 원자재의 수요가 폭발적으로 증가하는 시기에는 추가적인 가격 인상이 발생해 골판지 상자업체의 경영난이 가중될 것으로 보고 있다. 이에 따라 협회는 중국, 일본, 대만을 통해 비상공급망을 확보하고 납품단가 조정을 신청하는 등 공동 대응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강광우기자 press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