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가요

월간 윤종신 11월호 ‘널 사랑한 너’ 모션포스터 공개.. 신예 민서 참여로 '기대UP'

  • 문경민 기자
  • 2016-11-25 18:03:19
  • 가요
가수 윤종신의 월간 음악 프로젝트 ‘월간 윤종신’에 두 달 연속으로 가창에 참여한 민서가 남다른 작업 소감을 밝혔다.

월간 윤종신 11월호 ‘널 사랑한 너’ 모션포스터 공개.. 신예 민서 참여로 '기대UP'
/사진=월간윤종신 11월호 ‘널 사랑한 너’ 모션포스트 캡처

민서는 24일 소속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에이팝)을 통해 “두 달 연속 제 목소리를 들려드릴 수 있어 정말 행복하다”고 말했다.

그는 올 해 가장 기억에 남는 일에 대해 “우선 박찬욱 감독의 영화 ‘아가씨’ 엔딩곡 ‘임이 오는 소리’를 불렀던 게 기억에 남는다. 회사에 들어오고 나서 처음으로 참여하게 된 일이고, 영화관에서 제 목소리가 울렸을 때 기분이 벅찼다”고 답했다.

이어 “제 첫 솔로곡이 나온 ‘월간 윤종신’에 참여한 일도 빼놓을 수가 없다”며 “노래할 수 있어서 정말 기쁘고 영광이었다”고 덧붙였다.

민서는 “아직 많이 모자라지만 더 노력하는 모습 보여드리고, 여러분이 실망하지 않게 더 열심히 노래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 23일 ‘월간 윤종신’ 11월호 모션포스터가 공개됐다. 약 20초 분량의 영상에는 이번 호 가창자로 참여한 민서가 출연한다.

애틋한 기타 선율과 함께 민서의 깨끗하면서도 담담한 목소리가 흘러나오며, 마지막에 “나쁜 새끼”로 끝나는 가사를 통해 이별 노래임을 짐작케 한다.

11월호 ‘널 사랑한 너’는 한쪽이 더 사랑하고, 배려하고, 헌신하는 관계에 대한 노래로 상대방보다 자기가 더 중요한, 자기를 더 사랑하는 남자에게 지친 여자가 힘들게 이별을 이야기하는 내용을 담았다.

윤종신은 지난 23일 본인의 SNS를 통해 “아주 독특한 공감형 이별가가 한 곡 나온다”며 신곡의 분위기를 전했다.

‘널 사랑한 너’는 윤종신이 작사하고, 윤종신, 이근호가 작곡했다. 여기에 기타리스트 조정치가 편곡에 참여하여 아름다운 기타 선율을 완성했다.

‘월간 윤종신’ 11월호 ‘널 사랑한 너’는 오는 27일 0시 각 음원 사이트에 공개된다.

/문경민인턴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