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펀드·신상품

미래에셋벤처, 가축질병관리 IoT기업 '유라이크코리아'에 15억 투자

  • 유주희 기자
  • 2016-11-29 15:00:05
  • 펀드·신상품
미래에셋벤처, 가축질병관리 IoT기업 '유라이크코리아'에 15억 투자
미래에셋벤처투자가 국내 최초의 사물인터넷(IoT) 기반 가축질병 관리 서비스 업체인 ‘유라이크코리아’에 15억원을 투자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투자는 미래에셋벤처투자와 쿨리지코너인베스트먼트가 공동으로 진행했다. 지난 2012년 10월 창업한 유라이크코리아는 농장주·수의사에게 가축의 질병 정보를 제공하는 IoT 서비스 ‘라이브케어’를 제공하고 있다. 온도·산도(PH) 센서가 탑재된 바이오캡슐을 가축에게 투여한 후 실시간으로 생체 정보를 모니터링하는 서비스다.

채정훈 미래에셋벤처투자 본부장은 “앞으로도 유라이크코리아처럼 기술력을 갖춘 스타트업 기업들이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발굴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유주희기자 ginge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