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김선영, MBC '파수꾼' 합류..."열혈 경찰로 변신"

  • 양지연 기자
  • 2017-03-29 09:51:44
  • TV·방송
배우 김선영이 MBC 월화특별기획 ‘파수꾼’에 합류한다. 믿고 보는 막강 배우 라인에 힘을 더할 예정이다.

‘파수꾼’은 범죄로 사랑하는 이를 잃고 평범했던 일상이 하루아침에 산산조각 나버린 사람들이 모여서 아픔을 이겨내고 정의를 실현하는 이야기를 담았다. 대한민국의 현주소를 보여주는 적나라한 사건들에 ‘파수꾼’이라는 가상의 조직을 판타지로 얹어서 보여줄 액션 스릴러물.

김선영, MBC '파수꾼' 합류...
/사진=젤리피쉬
김선영은 극중 경찰로 오랜 세월 살아오며 박봉에 격무였지만 항상 자부심만은 갖고 있는 광수대 팀장 이순애 역을 맡았다. 앞서 캐스팅 소식을 알린 배우 이시영이 맡은 전직 강력계 형사에서 파수꾼이 된 조수지 역의 옛 상사로 각별한 인연을 지닌 인물이기도 하다.

특히, 경찰이라는 직업에 자부심을 느끼고 있는 인물인 순애가 동료였던 수지의 딸이 억울하게 죽고도 범인을 잡지 못하는 걸 본 후 경찰로서 처음으로 자괴감을 느끼게 되며 정의를 위해 파수꾼을 돕는 숨은 조력자이자 열혈 경찰로 새로운 모습을 연기할 예정이다.

김선영은 이전 SBS 리얼리티 스릴러 드라마 ‘원티드’에서 수사에는 이성적이며, 취조에는 감성적인 프로파일러 오미옥 역을 맡아 열연한 바 있다. 현실 연기의 아이콘으로 시청자의 공감을 사던 김선영의 장르 연기는 시청자의 이목을 집중시키며 극의 몰입도를 높였다는 호평을 얻어 이번 액션 스릴러 드라마에서도 믿고 보는 연기를 펼칠 것으로 기대를 더하고 있다.

한편 김선영이 열혈 경찰로 새로운 연기 변신을 펼칠 드라마 ‘파수꾼’은 오는 5월 MBC를 통해 방영될 예정이다. 차기작에 대한 기대감을 키워가는 배우 김선영은 현재 방영 중인 MBC 주말 드라마 ‘아버님 제가 모실게요’에서 뜨거운 가족애를 그리며 눈물과 감동을 동시에 선사하는 애잔한 감정 연기로 시청자의 눈물샘을 자극하고 있다.

/서경스타 양지연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