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아만다-해피문데이, 취약계층 소녀들 돕는다

'아름다운 만남 캠페인' 통해 지원 활동

  • 권용민 기자
  • 2017-10-20 09:41:20
  • 바이오&ICT
아만다-해피문데이, 취약계층 소녀들 돕는다
데이팅 애플리케이션 ‘아만다’를 운영하는 넥스트매치가 ‘아름다운 만남 캠페인’을 통해 여성과 취약계층 지원 활동에 나선다고 20일 밝혔다.

우선 유기농 생리대 정기배송 서비스 ‘해피문데이’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한부모 가정, 조손가정 등 도움이 필요한 소녀 550명에 초경의 날 기념 초경 가이드북 ‘어바웃 문데이’ 전달에 동참한다.

어바웃 문데이는 월경의 원리와 주의사항, 여러가지 증상에 대한 대처법, 월경용품에 대한 소개와 사용법 등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내용이 담긴 가이드 북이다.

크라우드 펀딩을 통한 시민참여로 기부책자 450권의 인쇄 제작비를 마련했으며, 아만다가 추가 배포를 위해 힘을 보탰다. 배부는 지역아동센터연합회가, 기부행정은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맡는다.

이외에도 양사는 생리대 정기 후원, 교육 자료 제작 및 배포 등 여성과 취약계층을 위한 실질적 지원 활동을 이어 나갈 계획이다.

김도진 해피문데이 대표는 “스타트업이 힘을 모아 의미 있는 일을 시작하게 돼 기쁘다”며 “넥스트매치와는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단발적 활동이 아닌 지속적 기부 프로젝트 협업을 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신상훈 넥스트매치 대표는 “여성의 성장을 응원하고 지원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계획 중”이라며 “실질적 지원을 위한 다양한 방법을 모색하고 실행해 미약하나마 여성 인권 향상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권용민기자 minizzang@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