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시황

업비트, 서비스 오픈 2개월만에 빗썸 누르고 국내·글로벌 1위

12월 일평균 거래액 5조원

  • 박호현 기자
  • 2017-12-20 14:30:00
  • 시황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가 서비스 시작 2개월 만에 국내, 글로벌 1위 거래소로 등극했다.

업비트는 회원 수 총 120만명, 일평균 이용자 100만명, 동시접속자 30만명으로 단기간 내 폭발적 성장세를 보였다.

일 최대 거래액은 최대 10조원을 기록했다. 12월 기준 일 평균 거래액은 5조원이다.

단기간 내 이용 급증 이유로 회사 측은 △높은 서비스 완성도 △기존 거래소 대비 다양한 암호화폐 거래 지원 △암호화폐 시장 전체의 관심 증가를 꼽았다.

업비트는 안정적 거래 지원을 위해 빠른 속도로 서버를 증설하는 한편, 개발 및 운영진이 24시간 모니터링을 하는 전일 시스템을 가동 중이다. 이를 위해 2달 만에 1000대가 넘는 서버를 확보해 운영 중이며, 현재도 지속 확장 중에 있다. 고객센터 규모 또한 원활한 상담 지원을 위해 충원에 가속을 붙이고 있다.

업비트 관계자는 “업비트는 일반 거래소와 달리 PC, 모바일앱, 모바일웹 등 모든 플랫폼에 대하여 기본적인 거래 제공 외에도 실시간차트, 체결내역, 호가, 수익률 등 편의 서비스를 다양하게 제공하고 있어 대량의 트래픽 처리를 위한 방대한 인프라가 요구되고 있다”며 “고객분들께 최적화된 거래 환경을 제공해 드리기 위해 안정화를 최우선으로 총력을 기울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호현기자 greenlight@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