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공식입장] 정재영, “‘검법남녀’ 법의관 역할 제안 받아..확정 NO”

  • 정다훈 기자
  • 2018-02-27 10:06:30
  • TV·방송
배우 정재영이 MBC 새 수목극 ‘검법남녀’ 속 주인공 법의관 역할을 제안 받았다.

27일 정재영의 소속사 측은 서울경제 스타에 “‘검법남녀’ 출연 제안을 받은 건 맞지만 아직 확정된 건 아니다”고 밝혔다. 이어 “검사 역을 제안 받은 게 아닌 법의관 역할을 제안 맞았다”고 덧붙였다.

[공식입장] 정재영, “‘검법남녀’ 법의관 역할 제안 받아..확정 NO”
배우 정재영 /사진=서울경제스타 DB
앞서 한 매체는 오는 5월 편성 예정인 ‘검법남녀’에 정재영이 검사 역으로 출연하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소속사가 “검사 역이 아닌 법의관 역으로 제안 받았다”고 정정했다.

정재영이 이번 ‘검법남녀’ 합류가 결정되면 전작 OCN 드라마 ‘듀얼’ 이후 1년 여 만에 안방극장 복귀가 될 전망이다.

한편 ‘검법남녀’는 검사와 법의학자가 의기투합해 사건의 가해자를 추적해 가는 이야기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