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서경스타가요
[신곡배달] '음원퀸'의 귀환···헤이즈, '젠가'·'내가 더 나빠'로 차트 공습




신흥 음원퀸 헤이즈가 새 앨범을 들고 컴백했다.

8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차트에는 헤이즈의 새 미니앨범 ‘바람’ 수록 음원과 더블타이틀곡 ‘젠가(Jenga)’, ‘내가 더 나빠’ 뮤직비디오가 공개됐다.

‘바람’은 지난해 6월 발매한 미니앨범 ‘///(너 먹구름 비)’ 이후 약 9개월 만에 발표하는 신보로, 팬들에게 익숙한 헤이즈 특유의 감성과 이전에는 보여주지 못했던 새로운 시도들이 적절하게 조화를 이룬 앨범이다.

그 가운데 첫 번째 타이틀곡 ‘젠가(Jenga)’는 리드미컬하면서도 감성 짙은 사운드가 돋보이는 곡으로, 다이나믹 듀오의 개코가 피처링 및 작사에 참여해 힘을 더했다. 이 곡은 연인과의 이별을 직감하지만 상대방이 떠나지 않길 바라는 마음을 그려내며 이전과는 사뭇 다른 개성을 담았다.



또 다른 타이틀곡 ‘내가 더 나빠’는 비트감이 있는 ‘젠가’와는 상반된 분위기를 자아내며 헤이즈의 넓은 스펙트럼을 증명한다. 이별 후 헤어진 연인이 어떤 심정이었는지 깨달은 주인공이 상대방을 원망만 했던 것에 대해 미안한 마음을 노래한 이 곡은 서정적인 멜로디 속에 녹아든 헤이즈의 애절한 보컬의 매력에 빠지기에 충분하다.

앞서 ‘비도 오고 그래서’로 오랜 시간 차트를 장악하며 음원퀸의 저력을 보여줬던 헤이즈. 기대되는 신인에서 이제는 믿고 듣는 가수로 거듭난 헤이즈의 이번 행보 역시 귀추가 주목된다.

/서경스타 이하나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하나 기자 sestar@sedaily.com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