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산업생활
국내외 핫한 수제 맥주가 한 자리에… ‘더 비어위크 서울(TBWS)’




수제맥주 페스티벌 ‘더 비어위크 서울(TBWS)‘이 석가탄신일인 22일부터 27일까지 건대 커먼그라운드에서 개최된다.

더 비어위크 서울을 주최하는 더부스(The Booth)가 18일 공개한 최종 라인업은 부산을 수제맥주 관광 명소로 만든 △갈매기 △와일드웨이브 △고릴라와 강릉을 대표하는 △버드나무, 제주에서 브루어리를 운영하고 있는 △맥파이를 비롯해 속초 △크래프트루프, 가평 △카브루, 충남서산 △칠홉스, 대전 △바이젠하우스 △더랜치브루잉, 울산 △화수브루어리 등 전국 25개 브루어리, 51 종의 제품이다.

특히 이번 페스티벌에서는 미국 캘리포니아의 핫한 브루어리들도 국내 최초로 초대됐다. 미국 최고의 맥주 축제인 ‘Great American Beer Festival’ 수상 경력 브루어가 있는 래핑 몽크(Laughing Monk), 오클랜드에서 가장 오래된 프로덕션 브루어리 에일 인더스트리(Ale Industries)를 비롯해 ‘테메스칼 브루잉(Temescal Brewing), 베어보틀 브루잉(Barebottle Brewing)’, 트리플 부두(Triple Voodoo)를 한국 맥주 애호가들에게 최초로 선보인다.



25일 더 비어위크 서울 현장에는 ’배달의민족‘과 더부스가 함께 만든 치킨과 가장 잘 어울리는 에일인 ’치믈리에일(치믈리에+에일)‘도 최초로 선보인다.

더 비어위크 서울은 별도의 입장료가 없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현장에서 ‘맥주 쿠폰’을 구매하면 매일 새롭게 서빙되는 맥주를 선택해 즐기면 된다. 이 외에도 멕시칸 타코와 스테이크 등 맥주와 잘 어울리는 음식들과 다양한 이벤트 및 아티스트 공연 등도 제공될 예정이다.
/박윤선기자 sepys@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