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훈남정음' 최태준, 남사친 그 이상의 든든함

  • 양지연 기자
  • 2018-07-19 10:50:48
  • TV·방송
'훈남정음' 최태준, 남사친 그 이상의 든든함
/사진=SBS

배우 최태준이 마지막까지 멋진 모습으로 ‘남사친의 정의’를 다시 내렸다.

지난 18일 방송된 SBS 수목 드라마 ‘훈남정음’에서는 준수(최태준 분)가 정음(황정음 분)의 연애를 응원하며 끝까지 멋진 모습을 보여줬다.

오랜만에 정음의 집을 찾은 최태준은 때마침 만나게 됐고, 평소와 다르게 힘없이 축 처진 채 퇴근하는 정음의 모습에 훈남(남궁민 분)과의 이상기류를 짐작하곤 친구로서 고민을 해결해주는데 나섰다.

아니나 다를까 정음은 지우고 싶었던 부끄러운 과거를 훈남이 알고 있었음을 털어놓았다. 수치스럽다는 정음의 반응에 최태준은 훈남이 어떤 이유에서 그런 행동을 했을지 짐작한다며 고민을 다정히 들어줌과 동시에 관계 회복을 할 수 있도록 진심어린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여기서 최태준의 정음을 향한 끝없는 배려가 빛이 났다. 마음 고생하는 정음을 위한 인생 친구로 최선을 다하는 모습이 시청자들을 감동 시켰다. 더욱이 최태준은 정음을 각별히 생각하는 마음을 진중하면서도 다정한눈빛으로 표현해 캐릭터의 매력을 더욱 배가시켰다는 호평을 받았다.

마지막까지 최태준은 완벽한 남사친의 멋진 행보로 설렘은 물론 든든함까지 어필하며 시청자들에게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한편 최태준 주연의 SBS ‘훈남정음’은 수, 목 오후 10시에 방송되며, 종영까지 단 1회를 남겨두고 있다.

/양지연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