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서울시, 지진 취약 필로티 건축물 100곳 무료점검

내달 12일까지 홈페이지서 접수

  • 김정욱 기자
  • 2018-07-23 20:14:39
  • 사회일반 33면
서울시, 지진 취약 필로티 건축물 100곳 무료점검
지난해 11월 경북 포항에 지진 당시 포항시 장량동의 한 필로티 구조 건물 1층 기둥이 뼈대만 드러내 위태로운 모습을 보이고 있다. /포항=연합뉴스

서울시가 오는 9월부터 필로티 형태의 건축물 100곳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지진 안전점검’을 무료로 실시한다.

필로티 건물은 1층은 주차장 등으로 사용해 기둥만 서 있고, 2층부터 주거지로 활용하는 건물 형태다. 지난해 포항 지진 당시 필로티 건축물이 심각한 피해를 많이 보면서 지진에 취약하다는 지적을 받아 왔다.

이번 안전점검은 5층 이하 연면적 1,500㎡(453평) 이하의 소규모 필로티 구조 건축물이 대상이다.

서울시는 다음달 12일까지 서울시 홈페이지를 통해 점검을 원하는 필로티 건축물 소유자 또는 관리주체들로부터 신청을 받는다. 홈페이지에서 배너를 클릭하고 성명·연락처·건물 개요(주소, 층수, 필로티 여부) 등을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신청된 건축물의 구조·용도·규모별 요인을 고려해 내부 심사를 거쳐 100곳 내외의 점검 대상을 선정할 방침이다.

안전점검에서는 지진 분야 구조 전문가들이 건축물 내진 성능을 개략적으로 평가해 지진 취약 건축물인지를 우선 판단한다. 위험요인이 발견되면 소유자에게 구조체 보수·보강 방법 등을 안내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내진보강 건축물 지방세 감면, 서울시 지진안전포털 활용방법, 알기 쉬운 내진보강공사 매뉴얼 등을 소개한다. 시 관계자는 “점검을 받으면 내가 사는 건축물이 지진에 안전한지 확인할 수 있다”며 “이 결과를 건축물 내진 대책 수립을 위한 기초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정욱기자 mykj@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