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감금설' 판빙빙, '충격' 근황 사진? 수갑 차고 있는 모습

  • 권준영 기자
  • 2018-09-10 08:24:05
  • 사회일반
'감금설' 판빙빙, '충격' 근황 사진? 수갑 차고 있는 모습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최근 감금설에 휩싸였던 중화권 톱배우 판빙빙이 화제인 가운데 그의 근황으로 추정되는 한 장의 사진이 올라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판빙빙은 지난 5월 출연료 뻥튀기를 위해 이중계약서를 작성, 탈세 의혹으로 조사를 받은 뒤 두문불출해 행방을 알 수 없는 상황에 이르렀다.

오랜 시간 판빙빙의 모연해지자, 팬들은 감금설, 미국망명설 등을 거론하며 판빙빙의 행방에 대해 수소문했지만 정확한 사태 파악은 되지 않은 상황이다.

심지어 대만의 한 매체는 중국 고위 관계자의 말을 인용, “판빙빙이 갇혀 있고, 심각한 상황이기 때문에 앞으로도 돌아오지 못할 것이다”라고 보도한 바 있다.

이 가운데 ‘판빙빙의 근황’이라는 글과 함께 올라온 한 장의 사진이 온라인상에 퍼지기 시작했다.

이 사진은 중국 인터넷 사이트를 통해 퍼졌으며, 이를 접한 네티즌들은 판빙빙의 최근 모습으로 추측했다.

공개된 사진 속 판빙빙으로 추정되는 여성은 수갑, 족쇄를 찬 채 멍한 표정을 짓고 있는 모습이다.

해당 사진을 접한 팬들은 “이중으로 묶일 정도로 죄를 지은 거냐”, “죽은 것보다 묶여있는 게 낫지 않냐” 등의 걱정 섞인 반응을 쏟아내고 있다.

/권준영기자 kjykjy@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