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러블리 호러블리' 박시후, 운명 뒤바뀐 송지효와 재회 "이게 다 오을순 당신 때문"

  • 이주한 기자
  • 2018-10-03 05:40:01
  • TV·방송
'러블리 호러블리' 박시후, 운명 뒤바뀐 송지효와 재회 '이게 다 오을순 당신 때문'
/사진=KBS 2TV ‘러블리 호러블리’ 방송화면 캡처

박시후와 오을순이 운명이 뒤바뀐 모습으로 다시 만났다.

2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러블리 호러블리’ 마지막 회에서는 유필립(박시후 분)과 오을순(송지효 분)이 재회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오을순과 헤어진 후 불운을 연이어 맞고 있는 유필립이 땅으로 고꾸라졌다. 이때 빨간 구두를 신은 오을순이 유필립의 선글라스를 주워 건넸다. 우연한 만남이었다.

유필립은 잘 지냈느냐는 을순의 질문에 화를 냈다. 그는 “당신 눈엔 내가 잘 지내는 걸로 보여요?”라며 “눈을 호주머니에 넣고 다니나. 배우 얼굴이 이런데 어떻게 잘 지내냐고 묻냐”고 얘기했다.

이어 “이게 다 오을순 당신 때문이다. 당신 나한테서 뭘 가져간거냐. 당신이 떠나고 남은게 하나도 없다”라며 을순을 몰아세웠다.

이에 오을순은 “후회 안 할 자신 있다며. 대신 죽을 수도 있다더니 아니었네”라고 말했고, 이내 자신을 찾아온 이성중과 함께 유유히 자리를 떴다.

/이주한기자 ljh3603@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