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기아차, 엔진·디자인 강화한 'K3 GT' 출시

  • 김우보 기자
  • 2018-10-04 09:58:31
  • 기업
기아차, 엔진·디자인 강화한 'K3 GT' 출시

기아자동차는 강력한 터보 엔진과 역동적인 디자인으로 무장한 ‘K3 GT’ 라인업을 출시한다고 4일 밝혔다.

기아차는 ‘업스케일 퍼포먼스’ 콘셉트의 K3 GT에 기존 올 뉴 K3와 차별화한 1.6 터보 엔진 및 7단 DCT 파워트레인을 조합했다. 최고출력 204마력(PS), 최대토크 27.0㎏f·m의 스포티한 주행성능을 자랑한다. 급가속시 순간적으로 토크량을 높여 가속력을 끌어 올리는 오버부스트를 지원한다. 회사 관계자는 “일상 주행에서 주로 활용하는 1,500~4,500rpm 영역대에서 최대 토크를 발휘해 운전의 즐거움을 더했다”고 했다.

실내에서 들리는 주행음을 증폭하는 ‘전자식 사운드 제너레이터(ESG)’를 적용했으며 각각의 드라이브 모드별로 ESG 주행음, 변속 타이밍 및 가속감을 다르게 했다. 후륜 멀티링크 서스펜션 및 튜닝 스프링을 적용해 승차감 및 선회 안정성도 확보하고 전륜 브레이크 사이즈를 키워 동력성능에 걸맞는 제동성능을 구현했다.

주행성능에 어울리는 디자인 요소도 대거 도입했다. 전면부에는 GT엠블럼과 그릴 안쪽에 레드 컬라 포인트를 더한 강인한 인상의 다크크롬 레드포인트 라디에이터 그릴을 적용했다. 측면에는 블랙 하이그로시 포인트 컬라가 적용된 아웃사이드 미러커버와 GT전용 사이드실 몰딩, 중앙부에 레드 칼라 포인트를 더한 18인치 전면가공 알로이 휠을 장착했다. 센터페시아 및 앞좌석 인사이드 도어 핸들 가니쉬부에는 6가지 색상을 선택할 수 있는 가변형 도트패턴 무드조명을 적용햇다.

K3 GT는 다이내믹하고 스포티한 세단 타입의 4도어 모델과 날렵한 이미지를 극대화한 5도어 모델 등 2가지 바디타입으로 운영된다. 5도어 모델은 C 필러의 각도를 완만하게 디자인해 매끈한 루프라인을 갖췄으며 쭉 뻗은 측면 글라스로 쿠페와 같은 날렵한 측후면을 구현했다.컬러는 GT 전용 신규 컬러인 오렌지 딜라이트를 포함한 8종의 외장 컬러로 운영된다. 가격은 △4도어 GT 베이직(M/T) 1,993만원, GT 베이직 2,170만원, GT 플러스 2,425만원 △5도어 GT 베이직 2,224만원, GT 플러스 2,464만원이다.

기아차는 이날 기본 안전사양을 강화한 2019년형 올 뉴 K3도 함께 출시했다. 기아차는 2019 K3와 K3 GT 모든 트림에 전방 충돌방지 보조(FCA), 전방 충돌 경고(FCW)는 물론 차로 이탈 방지 보조(LKA), 차로 이탈 경고(LDW), 운전자 주의 경고(DAW), 하이빔 보조(HBA)를 기본 적용했다.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SCC), 후측방 충돌 경고(BCW) 등은 옵션으로 운영된다. 2019 K3의 가격은 △트렌디 1,571만원 △럭셔리 1,796만원 △프레스티지 2,012만원 △노블레스 2.199만원이다.
/김우보기자 ubo@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