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권혁수, '더 꼰대 라이브' 자진출두…대세남의 '꼰대力'은?

  • 이하나 기자
  • 2018-10-26 09:45:54
  • TV·방송
권혁수, '더 꼰대 라이브' 자진출두…대세남의 '꼰대力'은?
/사진=Mnet

Mnet ‘더 꼰대 라이브’에 자진출두한 방송인 권혁수의 ‘꼰대력’은 어느 정도일까?

오늘(26일, 금) 방송에서는 권혁수가 출연해 자신의 꼰대력을 시험해본다. 권혁수는 김영철의 ‘따르릉’을꼰대 버전으로 개사해 부르며 등장, 초반부터 분위기를 끌어올릴 예정. 그는 “이따금씩 꼰대라는 이야기를 듣는데 인정하지 못하겠다. 그래서 ‘더 꼰대 라이브’에나와 테스트를 받아보자고 생각했다”는 독특한 출연 계기를 밝혀 눈길을 끌 전망이다.

이날 스튜디오에는 권혁수의 절친한 동생들인 2AM 정진운, 강남, 작곡가 유재환, 트레이너 양치승이 참석해 권혁수의 꼰대 여부를 두고 담론을 펼친다. 권혁수는 이들이 스튜디오에 입장하자 너무 시끄럽다며 핀잔을 주거나 묻는 것에만 대답하라며 강압적인 모습을 보이는 등 등장부터 심상치 않은 꼰대미를 선보인다.

또 본인에게서 꼰대력은 1도찾을 수 없을 것이라고 장담한 권혁수의 말과는 달리, 그의 일상이 담긴 VCR 속에는 전형적인 꼰대의 언행이 드러나 웃음을 자아낼 예정이다. 친한 지인들과 운동하러 간 헬스장에서 운동은 제쳐두고 자세에 대한 훈수를 더 많이 두고 잔소리를 늘어놓아 듣는 이들을 지치게 했다고 해 권혁수의 꼰대력에 대한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이후 식사하러 간 레스토랑의 인테리어 하나하나 꼼꼼히 살펴보며 지적을 멈추지 않는 등 심상치 않은 꼰대미로 폭소를 자아냈다고. 베테랑 MC 이경규조차 “좀 쉬었다 해야겠다”고할 만큼 모두를 뜨악하게 만든 권혁수의 행동은 무엇일지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한편 ‘더 꼰대 라이브’는요즘 사회에서 뜨거운 감자로 떠오른 꼰대 문화를 살펴보고 꼰대의 의미에 대해 다채롭게 얘기 나눠보는 새로운 시도의 프로그램이다.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30분 Mnet에서 방송된다.

/이하나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