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박정호 SKT 사장, "5G와 AI 통해 ICT 강자될 것"

박정호 SKT 사장, '5G와 AI 통해 ICT 강자될 것'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이 2일 SK텔레콤 을지로 본사에서 열린 ‘2019 SK ICT 패밀리 비전 콘서트(Family Vision Concert)’ 신년회에서 새해 목표를 설명하고 있다./사진제공=SK텔레콤

박정호 SK텔레콤·SK브로드밴드 사장이 올해 5G와 인공지능(AI)을 중심으로 성과를 본격 창출하겠다고 밝혔다.

박 사장은 2일 SK브로드밴드, SK플래닛 등 SK 정보통신(ICT) 관계사가 참여하는 신년회에서 “모든 것이 연결되는 5G 시대는 국경과 영역 구분이 없는 글로벌 경쟁이 거세질 수 밖에 없다”며 “기존 성공방식으로는 더 이상 성장할 수 없으며, 완전히 새로운 방식으로 전혀 다른 사업의 경쟁자와 겨루기 위해 더욱 ‘강한 SK텔레콤’이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 사장은 이를 위해 국내외 ICT 기업들과 건설적인 협력이 필요하다고 언급했다.

박 사장은 각 사업부문별 목표 방향도 제시했다. 이동통신(MNO) 사업에서는 ‘착하고 강한 MNO’를 강조했다. 박 사장은 “서비스 혁신을 강화해 고객에게 선택받아야 한다”며 “5G를 기반으로 한 기업간(B2B) 시장에서 새로운 사업 기회를 발굴해 성장을 가속화해야 한다”고 언급했다. 미디어 사업에서는 인터넷동영상서비스(OTT) ‘옥수수’ 등이 5G 시대의 킬러 서비스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과감한 투자와 협력을 진행하겠다고 밝혔다. 또 보안 사업에서는 ADT캡스, SK인포섹, IDQ 등 물리·정보보안에서 양자암호통신까지 사업 역량을 결집하고, 보안 시장의 변화와 혁신을 이끌어야 한다고 당부했다. 그밖에 상거래(커머스) 사업은 AI, 가상현실(VR) 등 새로운 ICT 기술과 결합해 고객들에게 새로운 쇼핑 경험을 제공하도록 해야 하며 사물인터넷(IoT)·모빌리티 영역은 벤처기업의 정신으로 스스로 개척해 나가야 한다고 언급했다.
/강동효기자 kdhyo@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