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박환희 무슨 불치병? “원인 모를 극심한 통증 전신” 예방도 불가능, 불치병이지만 “꾸준히 운동"

  • 홍준선 기자
  • 2019-01-22 12:34:17
  • TV·방송
박환희 무슨 불치병? “원인 모를 극심한 통증 전신” 예방도 불가능, 불치병이지만 “꾸준히 운동'
박환희 무슨 불치병? “원인 모를 극심한 통증 전신” 예방도 불가능, 불치병이지만 “꾸준히 운동“

배우 박환희가 섬유근육통이라는 불치병을 앓고 있다고 고백했다.

22일 박환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불치병이라는 섬유근육통의 완치를 꿈꾸며, 새해부터는 꾸준히 운동하기로 결심했다”고 말했다.

또한, 박환희는 “갈 때마다 느끼지만 우리 선생님 밖에는 나를 개운하게 해주는 분이 없다. 결국은 20대 말에 진단받게 된 골다공증도 튼튼한 근육을 만들어서 이겨내고 싶다”고 고백했다.

이어 “약골이라 노는 것도 힘들어서 못하지만 사소한 기쁨과 감사함을 허락해주시고 나를 아주 많이 사랑해주시는 하나님을 위해. 내가 온전해야, 내가 건강해야, 내 사람, 내 가족들도 내 주님도 행복할테니”라고 말했다.

한편 박환희가 앓고 있는 섬유근육통은 원인을 모르는 극심한 통증이 전신에 나타나는 질환이다.

또한, 발병 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으며 예방도 불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박환희 sns 캡처]

/홍준선기자 hjs011@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