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단 3분 만에 매진"…인도 탈환 노리는 갤럭시M 폭발적 반응

  • 김경훈 기자
  • 2019-02-06 14:24:28
  • 기업

삼성전자, 갤럭시M, 샤오미, 애플, 아이폰, 스마트폰

'단 3분 만에 매진'…인도 탈환 노리는 갤럭시M 폭발적 반응
삼성전자 갤럭시M/연합뉴스

삼성전자가 인도 시장 공략을 위해 처음 출시한 보급형 갤럭시M 시리즈가 폭발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6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5일 정오(현지시간) 아마존 인도 사이트에서 판매를 시작한 갤럭시M10과 M20 1차 판매분이 3분만에 매진됐다.

삼성전자는 따로 판매량과 매출을 밝히지 않았으나, 아마존 인도법인은 이 스마트폰의 첫날 판매 기록이 역대 최고 수준이라고 밝혔다.

갤럭시M시리즈는 지난해 샤오미에 인도 스마트폰 시장 선두 자리를 내준 삼성전자가 1위 탈환을 위해 내놓은 대응책이다.

삼성전자 제품 최초로 전면 상단 가운데 부분이 패인 ‘노치 디자인’을 탑재했다. 특히 M20은 800만 화소 전면 카메라와 1,300만·500만 화소 후면 듀얼 카메라를 갖췄다. 배터리 용량은 갤럭시노트 9(4,000㎃h)보다 1,000㎃h 많은 5,000㎃h이며 얼굴·지문 인식 기능도 탑재됐다.

디자인과 성능이 기존 중저가 갤럭시J 시리즈보다 개선됐음에도 10만원대 가격을 유지했다. 인도에서는 아마존, 삼성전자 인도법인 홈페이지에서만 판매된다. ‘밀레니얼’ 세대를 위해 가성비를 갖춘 제품이라는 것이 삼성전자 설명이다.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 리서치에 따르면 작년 인도 스마트폰 시장에서 샤오미가 28%의 점유율로 삼성전자를 제치고 처음으로 1위를 차지했다. 삼성전자 점유율은 24%였다.

삼성전자는 7일 인도에서 갤럭시M10, M20의 2차 판매를 시작한다. 외신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이달 중 인도네시아를 거쳐, UAE, 러시아 등에서도 이 시리즈를 선보일 예정이다. 국내 출시는 미정이다. /김경훈기자 styxx@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