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일반

강용석, 임블리 '동거, 빚투' 문제제기에 임지현 남편 "상대측 변호사가 어떻게…" 분노

  • 김진선 기자
  • 2019-04-19 11:01:51
  • 사회일반
강용석, 임블리 '동거, 빚투' 문제제기에 임지현 남편 '상대측 변호사가 어떻게…' 분노
강용석 변호사 / 사진=연합뉴스

쇼핑몰 ‘임블리’를 운영하는 부건에프엔씨 박준성 대표이사가 아내 임지현 상무에 대한 강용석 변호사의 폭로에 강경한 입장을 전했다.

박준성 대표이사는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18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 연구소를 통해 강 변호사 등이 제기한 임지현씨 관련 의혹은 모두 사실이 아니라고 밝혔다.

박 대표이사는 “강용석씨가 이야기한 내용은 모두 사실이 아니다. 당시 지현이 전 남자친구의 변호사였던 강씨가 방송을 통해 낄낄대는 모습에 분노가 치민다”고 말했다.

그는 “강씨와 일행은 제 아내를 미성년자일 때부터 동거하고, 전 남자친구 A씨의 금전적 지원을 받아 생활했음에도 불구하고 빌린 돈을 갚지 않는 파렴치한 사람으로 만들었다“며 ”지현이는 A씨와 성인이 된 이후 교제를 시작했고 동거한 사실도 없다. 지현이와 동생들은 학비를 A씨로부터 지원받은 사실도 없다. 입에 담기도 싫고 반박할 가치조차 없는 말“이라고 덧붙였다.

박 대표이사는 A씨가 소송사기, 사문서 위조로 현재 구속 수감된 상태라고 전했다. 또 “당시 사건을 맡았던 변호사로서 이 내용이 전혀 ’사실이 아님‘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많은 사람들이 사실을 오해할 수 있게끔 말하고 이 이야기를 흥미 유발 소재로 이용했다”며 분노했다.

앞서 18일 가로세로연구소 채널에는 ’아무도 몰랐던 임블리의 충격적 과거 폭로‘라는 영상이 공개됐다.

강용석 변호사는 ”임블리 씨가 굉장히 어려서부터 어떤 분하고 동거를 했다“며 임지현이 A씨에게 금전적 도움을 받았고, 그것 때문에 법정 소송도 했다면서 ”빚투다. 빚 문제“라고 주장해 논란이 일고 있다.

/김진선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